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 총리 “북, 인도적 문제 위해 적극 대화 나서야”
입력 2014.10.12 (11:32) 수정 2014.10.12 (15:22) 정치
정홍원 국무총리가 "북한은 이산가족 상봉을 비롯한 인도적 문제를 우선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더욱 적극적인 대화에 나서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오전 서울 용산구 효창운동장에서 열린 제32회 대통령기 이북도민 체육대회 개회식에 참석해 "인내심을 갖고 남북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한 대화를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또, "북한이 진정성을 갖고 대화의 장에 나온다면 고위급회담을 비롯해 여러 분야에서 의미 있는 진전이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정 총리 “북, 인도적 문제 위해 적극 대화 나서야”
    • 입력 2014-10-12 11:32:16
    • 수정2014-10-12 15:22:52
    정치
정홍원 국무총리가 "북한은 이산가족 상봉을 비롯한 인도적 문제를 우선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더욱 적극적인 대화에 나서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오전 서울 용산구 효창운동장에서 열린 제32회 대통령기 이북도민 체육대회 개회식에 참석해 "인내심을 갖고 남북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한 대화를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또, "북한이 진정성을 갖고 대화의 장에 나온다면 고위급회담을 비롯해 여러 분야에서 의미 있는 진전이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