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베트남서 130㎏ 무게 초대형 잉어 포획
입력 2014.10.18 (11:55) 수정 2014.10.18 (15:45) 연합뉴스
최근 베트남 남부 호찌민의 한 하천에서 무게가 130㎏가량되는 초대형 잉어가 잡혀 구경꾼이 몰려드는 등 소동이 벌어졌다고 현지 언론이 18일 보도했다.

온라인 매체 베트남넷 등은 호찌민의 한 어부가 지난 16일 동나이강의 한 지류에 쳐놓은 그물에 길이 1.5m, 너비 50㎝의 거대 잉어가 잡혔다고 전했다.

이 지역 어민인 짠 밍 중(35)은 전날 밤 인근 하천에 그물을 쳐놓았던 그물을 걷어올리는 순간 어종을 알 수 없는 '괴물 물고기'가 잡힌 것을 발견하고 그물을 수 백m 떨어진 한 교량까지 끌고 가 겨우 잡아 올렸다.

초대형 물고기가 잡혔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이를 직접 보려는 수백 명의 주민들이 몰려들어 한동안 작은 소동이 벌어지기도 했다.

거대 잉어를 낚은 중은 "지난 6∼7년 동안 동나이강 지류에서 어업에 종사해왔지만 이처럼 큰 물고기를 잡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날 잡힌 물고기는 메콩강 유역에서 서식하는 '자이언트 잉어'(Giant barb, Siamese giant carp)로 인근 상인에게 1억 9천200만 동(약 963만원)에 판매됐다.

자이언트 잉어는 전 세계 잉엇과 어종에서 가장 큰 물고기로 그동안 서식처 파괴와 남획 등으로 개체 수가 급격히 감소, 멸종 위기 종으로 알려졌다.

자이언트 잉어는 서식환경이 양호한 자연상태에서는 최대 2m까지 자라는 것으로 알려졌다.
  • 베트남서 130㎏ 무게 초대형 잉어 포획
    • 입력 2014-10-18 11:55:42
    • 수정2014-10-18 15:45:18
    연합뉴스
최근 베트남 남부 호찌민의 한 하천에서 무게가 130㎏가량되는 초대형 잉어가 잡혀 구경꾼이 몰려드는 등 소동이 벌어졌다고 현지 언론이 18일 보도했다.

온라인 매체 베트남넷 등은 호찌민의 한 어부가 지난 16일 동나이강의 한 지류에 쳐놓은 그물에 길이 1.5m, 너비 50㎝의 거대 잉어가 잡혔다고 전했다.

이 지역 어민인 짠 밍 중(35)은 전날 밤 인근 하천에 그물을 쳐놓았던 그물을 걷어올리는 순간 어종을 알 수 없는 '괴물 물고기'가 잡힌 것을 발견하고 그물을 수 백m 떨어진 한 교량까지 끌고 가 겨우 잡아 올렸다.

초대형 물고기가 잡혔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이를 직접 보려는 수백 명의 주민들이 몰려들어 한동안 작은 소동이 벌어지기도 했다.

거대 잉어를 낚은 중은 "지난 6∼7년 동안 동나이강 지류에서 어업에 종사해왔지만 이처럼 큰 물고기를 잡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날 잡힌 물고기는 메콩강 유역에서 서식하는 '자이언트 잉어'(Giant barb, Siamese giant carp)로 인근 상인에게 1억 9천200만 동(약 963만원)에 판매됐다.

자이언트 잉어는 전 세계 잉엇과 어종에서 가장 큰 물고기로 그동안 서식처 파괴와 남획 등으로 개체 수가 급격히 감소, 멸종 위기 종으로 알려졌다.

자이언트 잉어는 서식환경이 양호한 자연상태에서는 최대 2m까지 자라는 것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