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 내각 전원회의 개최…‘12년제 의무교육’ 논의
입력 2014.10.18 (18:59) 수정 2014.10.18 (22:08) 정치
북한이 오늘 내각 전원회의 확대회의를 열어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의 성공적 집행 방안을 논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안건 보고는 김용진 내각 부총리가 했으며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 시행의 성과와 지난달 25일 열린 최고인민회의 제13기 2차 회의의 결정 집행을 위한 과제들이 제시됐다고 전해지만, 구체적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북한은 2012년 9월 최고인민회의 제12기 6차 회의에서 의무교육 기간을 11년에서 12년으로 늘리는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 법령'을 발표했으며 올해 4월 신학기부터 시행에 들어갔습니다.
  • 북, 내각 전원회의 개최…‘12년제 의무교육’ 논의
    • 입력 2014-10-18 18:59:37
    • 수정2014-10-18 22:08:48
    정치
북한이 오늘 내각 전원회의 확대회의를 열어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의 성공적 집행 방안을 논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안건 보고는 김용진 내각 부총리가 했으며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 시행의 성과와 지난달 25일 열린 최고인민회의 제13기 2차 회의의 결정 집행을 위한 과제들이 제시됐다고 전해지만, 구체적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북한은 2012년 9월 최고인민회의 제12기 6차 회의에서 의무교육 기간을 11년에서 12년으로 늘리는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 법령'을 발표했으며 올해 4월 신학기부터 시행에 들어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