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톡톡! 매거진] 생활 속에 파고든 친환경 에너지
입력 2014.10.20 (08:15) 수정 2014.10.20 (12:4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부족한 전력을 보충해줄 대안으로 떠오르는 친환경 에너지! 아제 자연을 이용한 친환경에너지는 우리 주변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는데요.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 활용 현장을 소개합니다.

<리포트>

친환경에너지 하면 규모가 큰 풍력발전소나 수력 댐 생각하는 분들 많으시죠?

최근엔 작은 규모로 주변 곳곳에서 쓰이는 친환경 에너지를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습니다.

바람이 많이 부는 해안가나 산 정상에서 볼 수 있었던 풍력 발전기는 인근 공원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높게 솟은 풍력 발전기는 공원 곳곳에서 사용되는 전력을 대체하고 있다는데요.

<인터뷰> 권순영(서부공원녹지사업소 주무관) : “하늘공원에는 바람을 이용하여 전기를 생산하는10kW급 풍력발전기가 다섯 대 설치되어 있습니다. 이곳에서 생산되는 전기에너지는 하늘공원 내 탐방객 안내소 가로등 화장실에 전기를 공급하여 에너지 절감에 큰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서울 청계천에서도 친환경 에너지 생산이 가능합니다. 흐르는 물을 이용해 전자기기를 충전하는 ‘소수력 스마트폰 충전소’인데요.

에너지를 생산하는 동력기와 충전부스만 설치하면 단 10분 만에 소형 수력발전소가 완성됩니다.

4개의 터빈이 물의 흐름을 전력으로 변환시켜준다고 하네요.

<인터뷰> 박진호(서울시 도봉구) : “나들이 나왔을 때 휴대전화 충전할 수 있는 장소를 찾는 게 쉽지 않았는데 (청계천에) 충전소가 설치되어 있어서 참 편리하고요. 청계천 물로 (휴대전화를) 충전할 수 있다고 하니까 신기합니다.”

양재천 물길을 따라 설치된 아기자기한 해바라기 모양의 보안등은 태양광을 에너지로 활용해 작동됩니다.

중앙 집광판으로부터 태양광을 모아 야간에 쓰일 전력을 미리 축적해둔다는데요.

이를 통해 연간 약 9,000kWh의 전력량을 절감할 수 있습니다. 일반 가정의 형광등 20여만 개를 동시에 켤 수 있을 정도의 양이라고 하네요.

고갈될 염려가 없는 친환경 에너지일지라도 무엇보다 개인의 에너지 절약 습관이 가장 중요하겠죠?

지금까지 톡톡매거진이었습니다.

  • [톡톡! 매거진] 생활 속에 파고든 친환경 에너지
    • 입력 2014-10-20 08:21:42
    • 수정2014-10-20 12:49:24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부족한 전력을 보충해줄 대안으로 떠오르는 친환경 에너지! 아제 자연을 이용한 친환경에너지는 우리 주변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는데요.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 활용 현장을 소개합니다.

<리포트>

친환경에너지 하면 규모가 큰 풍력발전소나 수력 댐 생각하는 분들 많으시죠?

최근엔 작은 규모로 주변 곳곳에서 쓰이는 친환경 에너지를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습니다.

바람이 많이 부는 해안가나 산 정상에서 볼 수 있었던 풍력 발전기는 인근 공원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높게 솟은 풍력 발전기는 공원 곳곳에서 사용되는 전력을 대체하고 있다는데요.

<인터뷰> 권순영(서부공원녹지사업소 주무관) : “하늘공원에는 바람을 이용하여 전기를 생산하는10kW급 풍력발전기가 다섯 대 설치되어 있습니다. 이곳에서 생산되는 전기에너지는 하늘공원 내 탐방객 안내소 가로등 화장실에 전기를 공급하여 에너지 절감에 큰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서울 청계천에서도 친환경 에너지 생산이 가능합니다. 흐르는 물을 이용해 전자기기를 충전하는 ‘소수력 스마트폰 충전소’인데요.

에너지를 생산하는 동력기와 충전부스만 설치하면 단 10분 만에 소형 수력발전소가 완성됩니다.

4개의 터빈이 물의 흐름을 전력으로 변환시켜준다고 하네요.

<인터뷰> 박진호(서울시 도봉구) : “나들이 나왔을 때 휴대전화 충전할 수 있는 장소를 찾는 게 쉽지 않았는데 (청계천에) 충전소가 설치되어 있어서 참 편리하고요. 청계천 물로 (휴대전화를) 충전할 수 있다고 하니까 신기합니다.”

양재천 물길을 따라 설치된 아기자기한 해바라기 모양의 보안등은 태양광을 에너지로 활용해 작동됩니다.

중앙 집광판으로부터 태양광을 모아 야간에 쓰일 전력을 미리 축적해둔다는데요.

이를 통해 연간 약 9,000kWh의 전력량을 절감할 수 있습니다. 일반 가정의 형광등 20여만 개를 동시에 켤 수 있을 정도의 양이라고 하네요.

고갈될 염려가 없는 친환경 에너지일지라도 무엇보다 개인의 에너지 절약 습관이 가장 중요하겠죠?

지금까지 톡톡매거진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