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명량’, 올해 안에 중국 3천여 개 극장서 개봉
입력 2014.10.20 (13:27) 수정 2014.10.20 (21:04) 연합뉴스
국내 박스오피스 흥행신기록을 세운 영화 '명량'이 중국에서 개봉한다.

CJ E&M은 "'명량'이 연내 중국 전역 3천여 개 극장에서 상영될 예정이며 배급은 중국 최대 국영배급사인 CFG(China Film Group)가 맡는다"고 20일 밝혔다.

중국에서는 '명량해전'이라는 이름으로 선보인다. 국내 상영 본보다 20분가량 줄어들며 편집은 김한민 감독이 맡는다.

CJ E&M 영화사업부문 중국투자배급팀 이기연 팀장은 "명나라와 조선의 합동해상전투였던 정유재란 당시의 '노량해전'을 중국 사람들이 알고 있고, 국내에서 기록적인 흥행 기록을 세운 작품에 대한 호기심도 높은 편"이라고 말했다.

'명량'은 북미 외에도 지난 8월부터 현재까지 인도네시아·베트남·태국에서 개봉했으며 대만·인도·필리핀·호주·뉴질랜드 등 총 13개국에 판매된 바 있다.
  • ‘명량’, 올해 안에 중국 3천여 개 극장서 개봉
    • 입력 2014-10-20 13:27:36
    • 수정2014-10-20 21:04:55
    연합뉴스
국내 박스오피스 흥행신기록을 세운 영화 '명량'이 중국에서 개봉한다.

CJ E&M은 "'명량'이 연내 중국 전역 3천여 개 극장에서 상영될 예정이며 배급은 중국 최대 국영배급사인 CFG(China Film Group)가 맡는다"고 20일 밝혔다.

중국에서는 '명량해전'이라는 이름으로 선보인다. 국내 상영 본보다 20분가량 줄어들며 편집은 김한민 감독이 맡는다.

CJ E&M 영화사업부문 중국투자배급팀 이기연 팀장은 "명나라와 조선의 합동해상전투였던 정유재란 당시의 '노량해전'을 중국 사람들이 알고 있고, 국내에서 기록적인 흥행 기록을 세운 작품에 대한 호기심도 높은 편"이라고 말했다.

'명량'은 북미 외에도 지난 8월부터 현재까지 인도네시아·베트남·태국에서 개봉했으며 대만·인도·필리핀·호주·뉴질랜드 등 총 13개국에 판매된 바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