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분기 5만 원권 환수율 10%대…‘지하경제’ 관련 우려
입력 2014.10.20 (15:48) 수정 2014.10.20 (20:16) 경제
지난 3분기 5만원 권의 환수율이 10%대로 떨어져 발행 첫 해를 제외하고는 가장 낮았습니다.

한국은행은 지난 7월에서 9월까지 발행한 5만원 권은 4조 9천 4백억 원 이었지만 이 가운데 환수된 것은 9천8백억 원으로 환수율이 19.9%에 그쳤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한국은행은 저금리로 현금 보유성향이 강해진데다 올 3분기 추석을 앞두고 5만 원권 공급물량을 늘린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금융 전문가들은 개인이나 회사가 세금을 피하기 위해 5만 원권을 보유할 수 있다며 지하경제에 악용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한편 한국은행은 올해 처음으로 화폐 수요 설문조사를 벌여 그 결과를 올해 안에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 3분기 5만 원권 환수율 10%대…‘지하경제’ 관련 우려
    • 입력 2014-10-20 15:48:27
    • 수정2014-10-20 20:16:33
    경제
지난 3분기 5만원 권의 환수율이 10%대로 떨어져 발행 첫 해를 제외하고는 가장 낮았습니다.

한국은행은 지난 7월에서 9월까지 발행한 5만원 권은 4조 9천 4백억 원 이었지만 이 가운데 환수된 것은 9천8백억 원으로 환수율이 19.9%에 그쳤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한국은행은 저금리로 현금 보유성향이 강해진데다 올 3분기 추석을 앞두고 5만 원권 공급물량을 늘린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금융 전문가들은 개인이나 회사가 세금을 피하기 위해 5만 원권을 보유할 수 있다며 지하경제에 악용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한편 한국은행은 올해 처음으로 화폐 수요 설문조사를 벌여 그 결과를 올해 안에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