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기호 “대기업 사외이사 35%는 관료 또는 법조 출신”
입력 2014.10.20 (17:25) 정치
대기업 사외이사 35%는 관료나 판·검사 경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정의당 서기호 의원은 63개 대기업 사외이사 786명을 대상으로 직업 군을 전수조사한 결과, 전직 관료나 판·검사 출신 변호사가 275명으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서 의원은 특히, 법조계 사외이사들의 경우

최근 3년 동안 대기업들이 의결한 안건 2천 76건 가운데 단 6차례만 반대 표를 던졌다고 전했습니다.

서 의원은 오너 일가를 중심으로 한 방만 경영과 독단적 결정을 감시·견제하기 위한 사외이사 제도가 기업의 로비 또는 법조계 출신 전관 예우 창구로 전락했다며 자격요건을 강화하는 등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끝)
  • 서기호 “대기업 사외이사 35%는 관료 또는 법조 출신”
    • 입력 2014-10-20 17:25:25
    정치
대기업 사외이사 35%는 관료나 판·검사 경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정의당 서기호 의원은 63개 대기업 사외이사 786명을 대상으로 직업 군을 전수조사한 결과, 전직 관료나 판·검사 출신 변호사가 275명으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서 의원은 특히, 법조계 사외이사들의 경우

최근 3년 동안 대기업들이 의결한 안건 2천 76건 가운데 단 6차례만 반대 표를 던졌다고 전했습니다.

서 의원은 오너 일가를 중심으로 한 방만 경영과 독단적 결정을 감시·견제하기 위한 사외이사 제도가 기업의 로비 또는 법조계 출신 전관 예우 창구로 전락했다며 자격요건을 강화하는 등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