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리커창·아베의 악수…아베가 적극적이었다”
입력 2014.10.20 (19:15) 국제
중국은 리커창 총리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최근 아시아·유럽 정상회의에서 악수를 한 것과 관련해, 아베 총리가 적극적으로 앞으로 나와 먼저 악수를 청했다고 밝혔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두 총리가 악수한 것이 중일 양국 관계 개선을 시사하는 것이냐는 질문에 대해, 자신이 이해하는 정보로는 아베 총리가 적극적이었다며 이렇게 답했습니다.

화 대변인의 이런 답변은 다음 달 베이징에서 열리는 APEC 정상회의에서, 시진핑 국가주석과 아베 총리의 정상회담이 성사될 가능성이 있다는 전망이 나오는 것에 대해, 경계감을 표출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 중국 “리커창·아베의 악수…아베가 적극적이었다”
    • 입력 2014-10-20 19:15:11
    국제
중국은 리커창 총리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최근 아시아·유럽 정상회의에서 악수를 한 것과 관련해, 아베 총리가 적극적으로 앞으로 나와 먼저 악수를 청했다고 밝혔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두 총리가 악수한 것이 중일 양국 관계 개선을 시사하는 것이냐는 질문에 대해, 자신이 이해하는 정보로는 아베 총리가 적극적이었다며 이렇게 답했습니다.

화 대변인의 이런 답변은 다음 달 베이징에서 열리는 APEC 정상회의에서, 시진핑 국가주석과 아베 총리의 정상회담이 성사될 가능성이 있다는 전망이 나오는 것에 대해, 경계감을 표출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