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PGA 우승 백규정, 세계 랭킹 13위 ‘껑충’
입력 2014.10.21 (08:15) 연합뉴스
한국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슈퍼 루키' 백규정(19·CJ오쇼핑)이 세계랭킹을 20계단이나 끌어올렸다.

백규정은 20일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4.50점을 받아 지난주보다 20계단 도약한 13위에 자리했다.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데뷔한 신예인 백규정은 지난주 인천에서 열린 LPGA 투어 하나외환 챔피언십에서 마지막 날 전인지(20·하이트진로), 브리트니 린시컴(미국)과 연장전 끝에 우승하며 순위가 대폭 상승했다.

최근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2주 연속 정상에 오른 안선주(27)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오른 14위(4.44점)에 자리했다.

하나외환 챔피언십 연장전에서 백규정에 패한 전인지는 지난주보다 7계단 높은 24위(3.51점)에 이름을 올렸다.

세계랭킹 1위는 스테이시 루이스(미국)가 지켰으나 2위 박인비(26·KB금융그룹)가 턱밑까지 추격했다.

두 선수는 소수점 둘째 자리까지 반올림해 표기되는 랭킹 점수에서 11.04점으로 동률을 이뤘다.

소수점 셋째 자리까지 보면 루이스의 점수는 11.044점, 박인비는 11.038점이다.

3∼5위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9.75점),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8.20점), 펑산산(중국·6.74점)이었다.
  • LPGA 우승 백규정, 세계 랭킹 13위 ‘껑충’
    • 입력 2014-10-21 08:15:36
    연합뉴스
한국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슈퍼 루키' 백규정(19·CJ오쇼핑)이 세계랭킹을 20계단이나 끌어올렸다.

백규정은 20일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4.50점을 받아 지난주보다 20계단 도약한 13위에 자리했다.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데뷔한 신예인 백규정은 지난주 인천에서 열린 LPGA 투어 하나외환 챔피언십에서 마지막 날 전인지(20·하이트진로), 브리트니 린시컴(미국)과 연장전 끝에 우승하며 순위가 대폭 상승했다.

최근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2주 연속 정상에 오른 안선주(27)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오른 14위(4.44점)에 자리했다.

하나외환 챔피언십 연장전에서 백규정에 패한 전인지는 지난주보다 7계단 높은 24위(3.51점)에 이름을 올렸다.

세계랭킹 1위는 스테이시 루이스(미국)가 지켰으나 2위 박인비(26·KB금융그룹)가 턱밑까지 추격했다.

두 선수는 소수점 둘째 자리까지 반올림해 표기되는 랭킹 점수에서 11.04점으로 동률을 이뤘다.

소수점 셋째 자리까지 보면 루이스의 점수는 11.044점, 박인비는 11.038점이다.

3∼5위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9.75점),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8.20점), 펑산산(중국·6.74점)이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