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성준, PGA 데뷔전 1R 공동 5위 신고식
입력 2014.10.24 (08:28) 수정 2014.10.24 (14:12) 연합뉴스
박성준(28)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데뷔전에서 공동 5위에 오르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박성준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시 아일랜드의 시사이드 코스(파70·7천5야드)에서 개막한 PGA 투어 2014-2015 시즌 세 번째 대회인 맥글래드리 클래식 1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를 묶어 4언더파 66타를 치고 공동 5위에 올랐다.

박성준은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를 통해 PGA 투어 출전권을 확보했고, 대기 순번을 기다리다가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2011년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에 진출해 2013년 바나H컵 KBC오거스타 대회에서 우승한 경력이 있으며, 웹닷컴 투어에서는 정규시즌과 파이널스 합산 상금 랭킹에서 45위에 올라 PGA 투어 출전권을 따냈다.

박성준은 이날 전반 3번홀(파3)과 4번홀(파4), 6번홀(파3)과 7번홀(파5)에서 연달아 버디를 잡아내 쾌조의 출발을 했다.

그러나 후반 들어 13번홀(파4)와 16번홀(파4)에서 보기가 나와 주춤했으나 중간 15번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 균형을 맞추고 마지막 18번홀(파4)에서 버디를 적어내며 공동 5위로 도약했다.

공동 5위에는 박성준을 포함해 숀 스테파니(미국) 등 총 8명의 선수들이 이름을 올려놓고 각축을 벌이고 있다.

두 번의 심장수술을 받고도 재기에 성공한 에릭 컴프턴(미국)을 비롯해 브라이언 하먼(미국), 마이클 톰프슨(미국), 윌 매킨지(미국) 등 4명은 5언더파 65타를 기록하고 공동 1위에 올라 선두 싸움을 벌이고 있다.

박성준과 함께 웹닷컴 투어를 통해 올 시즌 PGA 투어 무대를 처음 밟은 김민휘(22·신한금융그룹)은 이날 버디 3개와 보기 2개에 더블보기 1개를 적어내 1오버파 71타로 공동 78위에 올랐다.

김민휘는 데뷔전이었던 프라이스닷컴 오픈에서 컷 탈락했지만 지난주 슈라이너스 아동병원 오픈에서 공동 49위에 올라 1만5천300 달러의 상금을 받았다.
  • 박성준, PGA 데뷔전 1R 공동 5위 신고식
    • 입력 2014-10-24 08:28:50
    • 수정2014-10-24 14:12:14
    연합뉴스
박성준(28)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데뷔전에서 공동 5위에 오르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박성준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시 아일랜드의 시사이드 코스(파70·7천5야드)에서 개막한 PGA 투어 2014-2015 시즌 세 번째 대회인 맥글래드리 클래식 1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를 묶어 4언더파 66타를 치고 공동 5위에 올랐다.

박성준은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를 통해 PGA 투어 출전권을 확보했고, 대기 순번을 기다리다가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2011년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에 진출해 2013년 바나H컵 KBC오거스타 대회에서 우승한 경력이 있으며, 웹닷컴 투어에서는 정규시즌과 파이널스 합산 상금 랭킹에서 45위에 올라 PGA 투어 출전권을 따냈다.

박성준은 이날 전반 3번홀(파3)과 4번홀(파4), 6번홀(파3)과 7번홀(파5)에서 연달아 버디를 잡아내 쾌조의 출발을 했다.

그러나 후반 들어 13번홀(파4)와 16번홀(파4)에서 보기가 나와 주춤했으나 중간 15번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 균형을 맞추고 마지막 18번홀(파4)에서 버디를 적어내며 공동 5위로 도약했다.

공동 5위에는 박성준을 포함해 숀 스테파니(미국) 등 총 8명의 선수들이 이름을 올려놓고 각축을 벌이고 있다.

두 번의 심장수술을 받고도 재기에 성공한 에릭 컴프턴(미국)을 비롯해 브라이언 하먼(미국), 마이클 톰프슨(미국), 윌 매킨지(미국) 등 4명은 5언더파 65타를 기록하고 공동 1위에 올라 선두 싸움을 벌이고 있다.

박성준과 함께 웹닷컴 투어를 통해 올 시즌 PGA 투어 무대를 처음 밟은 김민휘(22·신한금융그룹)은 이날 버디 3개와 보기 2개에 더블보기 1개를 적어내 1오버파 71타로 공동 78위에 올랐다.

김민휘는 데뷔전이었던 프라이스닷컴 오픈에서 컷 탈락했지만 지난주 슈라이너스 아동병원 오픈에서 공동 49위에 올라 1만5천300 달러의 상금을 받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