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 방사선 발생 장치 안전 규정 최근에야 마련”
입력 2014.10.24 (10:41) 수정 2014.10.24 (15:19) 정치
군 부대에서 사용하는 방사선측정기에 대한 안전규정이 최근에야 마련돼 그동안 군 방사선 안전관리가 허술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문병호 의원은 군사기관 60곳에서 300여 명이 방사선 작업에 종사하고 있지만, 방사선 안전규정은 지난 4월에야 만들어져 수십 년 동안 안전 규정도 없이 방사선 발생장치를 사용해왔다고 밝혔습니다.

문 의원은 방사선 발생장치 사용이 빈번한 군에서 수십 년 동안 방사선 안전 규정도 없이 군인들을 방사선에 무방비로 노출시켜 왔다며, 군에서 사용하는 방사선 발생 장치의 안전 검사도 원자력안전위원회에서 맡아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군 방사선 발생 장치 안전 규정 최근에야 마련”
    • 입력 2014-10-24 10:41:49
    • 수정2014-10-24 15:19:38
    정치
군 부대에서 사용하는 방사선측정기에 대한 안전규정이 최근에야 마련돼 그동안 군 방사선 안전관리가 허술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문병호 의원은 군사기관 60곳에서 300여 명이 방사선 작업에 종사하고 있지만, 방사선 안전규정은 지난 4월에야 만들어져 수십 년 동안 안전 규정도 없이 방사선 발생장치를 사용해왔다고 밝혔습니다.

문 의원은 방사선 발생장치 사용이 빈번한 군에서 수십 년 동안 방사선 안전 규정도 없이 군인들을 방사선에 무방비로 노출시켜 왔다며, 군에서 사용하는 방사선 발생 장치의 안전 검사도 원자력안전위원회에서 맡아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