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동부 장관 “개통기사 근로자성 재조사” 약속
입력 2014.10.24 (12:01) 사회
고용노동부가 인터넷 개통기사들의 근로자성 여부를 판단하면서 자의적인 기준을 적용해 비난을 사고 있다는 KBS의 보도와 관련해 이기권 노동부 장관이 모호한 기준으로 근로자성을 판단하는 등 문제가 된 사업장을 위주로 이들의 근로자성 여부를 전면 재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장관은 오늘 열린 국회 환경노동위 국감에서 이같이 밝히고 김영주 환경노동위원장을 직접 만나 앞으로의 진행 과정에 대한 모든 자료를 공개하는 등 재조사를 제대로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노동부 장관 “개통기사 근로자성 재조사” 약속
    • 입력 2014-10-24 12:01:43
    사회
고용노동부가 인터넷 개통기사들의 근로자성 여부를 판단하면서 자의적인 기준을 적용해 비난을 사고 있다는 KBS의 보도와 관련해 이기권 노동부 장관이 모호한 기준으로 근로자성을 판단하는 등 문제가 된 사업장을 위주로 이들의 근로자성 여부를 전면 재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장관은 오늘 열린 국회 환경노동위 국감에서 이같이 밝히고 김영주 환경노동위원장을 직접 만나 앞으로의 진행 과정에 대한 모든 자료를 공개하는 등 재조사를 제대로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