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톡톡! 매거진] 호박의 속을 파내 만든 배
입력 2014.10.24 (12:41) 수정 2014.10.24 (12:5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노를 저어 물을 건너는 사람들. 그런데 놀랍게도 보트가 아닌, 호박을 타고 있습니다.

미국의 오리건 주에서 ‘호박 경주’가 열린 건데요.

호박도 그냥 호박이 아닌, 자이언트 호박입니다.

사람들은 호박의 속을 파내 자신이 탈 보트를 직접 만든 후, 경주에 참가했는데요.

호박의 무게만 최소 270kg. 사람까지 타고도 물에 떠 있는 것이 무척 신기하네요.
  • [톡톡! 매거진] 호박의 속을 파내 만든 배
    • 입력 2014-10-24 12:43:13
    • 수정2014-10-24 12:57:31
    뉴스 12
노를 저어 물을 건너는 사람들. 그런데 놀랍게도 보트가 아닌, 호박을 타고 있습니다.

미국의 오리건 주에서 ‘호박 경주’가 열린 건데요.

호박도 그냥 호박이 아닌, 자이언트 호박입니다.

사람들은 호박의 속을 파내 자신이 탈 보트를 직접 만든 후, 경주에 참가했는데요.

호박의 무게만 최소 270kg. 사람까지 타고도 물에 떠 있는 것이 무척 신기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