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입력 2014.10.24 (13:27) 포토뉴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 ‘숨은 북촌 찾기’ 서울 북촌 개방의 날
    • 입력 2014-10-24 13:27:58
    포토뉴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서울 북촌 개방의 날 '숨은 북촌 찾기' 행사가 열린 24일 서울 북촌문화센터에서 시민과 관광객들이 다례시연회를 지켜보고 있다. 서울의 유서 깊은 한옥 주거지인 북촌은 우리 고유의 주거 문화와 공동체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로 해마다 방문객이 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bukchon.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