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14.10.24 (20:59) 수정 2014.10.24 (21:0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작권 2023년 환수 목표”…“불가피” vs “국민 무시”

정부가 오는 2023년을 전시작전통제권 환수 잠점 목표 연도로 정했습니다. 청와대와 여당은 전작권 이양 재연기가 안보 현실을 고려한 불가피한 선택이라고 밝혔고 야당은 국민 여망을 무시했다며 대통령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교육부, 수능 출제 오류 ‘상고 포기’ 가닥…“구제”

지난해 수능 세계 지리 문제에 오류가 있다는 판결에 대해 교육부가 상고를 포기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오답으로 처리됐던 당시 수험생들에 대한 구제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습니다.

뉴욕 첫 에볼라 ‘확진 환자’…안전 대책 논란

미국 뉴욕에서 첫 에볼라 환자가 나와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우리 정부는 에볼라 발병국에 파견할 의료진 공모에 들어갔지만, 안전 대책이 허술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보조금 인상 폭도 같이?…‘삼성 보호’ 집중 논의

이동통신사들이 휴대전화 보조금을 올렸지만, 인상폭은 약속이나 한듯 같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회는 단통법을 심의할 당시 삼성의 영업 정보를 보호하는 대책을 집중 논의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대기업 협력 업체 이익률 15년 만에 반토막

대기업에 납품하는 협력 업체들의 영업이익률이 지난 15년 동안 절반으로 떨어졌다는 정부 정책 연구기관의 분석이 나왔습니다. 불공정한 납품 구조가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14-10-24 15:05:02
    • 수정2014-10-24 21:04:45
    뉴스 9
“전작권 2023년 환수 목표”…“불가피” vs “국민 무시”

정부가 오는 2023년을 전시작전통제권 환수 잠점 목표 연도로 정했습니다. 청와대와 여당은 전작권 이양 재연기가 안보 현실을 고려한 불가피한 선택이라고 밝혔고 야당은 국민 여망을 무시했다며 대통령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교육부, 수능 출제 오류 ‘상고 포기’ 가닥…“구제”

지난해 수능 세계 지리 문제에 오류가 있다는 판결에 대해 교육부가 상고를 포기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오답으로 처리됐던 당시 수험생들에 대한 구제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습니다.

뉴욕 첫 에볼라 ‘확진 환자’…안전 대책 논란

미국 뉴욕에서 첫 에볼라 환자가 나와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우리 정부는 에볼라 발병국에 파견할 의료진 공모에 들어갔지만, 안전 대책이 허술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보조금 인상 폭도 같이?…‘삼성 보호’ 집중 논의

이동통신사들이 휴대전화 보조금을 올렸지만, 인상폭은 약속이나 한듯 같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회는 단통법을 심의할 당시 삼성의 영업 정보를 보호하는 대책을 집중 논의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대기업 협력 업체 이익률 15년 만에 반토막

대기업에 납품하는 협력 업체들의 영업이익률이 지난 15년 동안 절반으로 떨어졌다는 정부 정책 연구기관의 분석이 나왔습니다. 불공정한 납품 구조가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