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심배바둑 강동윤, 일본 이다 꺾고 2연승
입력 2014.10.24 (19:21) 수정 2014.10.24 (19:23) 연합뉴스
한국이 제16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에서 기분좋은 2연승으로 1라운드를 마감했다.

한국은 24일 중국 베이징 한국문화원에서 계속된 대회 1라운드 나흘째 제4국에서 강동윤 9단이 일본의 이다 아츠시 8단에게 157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전날 중국의 강호 퉈자시 9단을 불계로 제압했던 강 9단은 이로써 2연승을 거두며 1라운드를 마무리했다.

농심신라면배 2라운드는 11월 28일 부산에서 재개된다.

이틀 연속 흑을 잡은 강동윤은 초반 우하귀 접전에서 집을 벌어 앞서 나갔다.

좌변 전투에서도 우세를 유지한 강 9단은 중앙 백 세력을 견제하다 반격에 부딪혔다.

형세가 불리해진 이다 8단이 중앙 흑 대마를 잡으려 나선 것.

타개에 나선 강 9단은 대마 사활에 결정적인 패를 만들었고, 이다 9단은 패의 댓가로 좌하귀 흑 대마를 잡았다.

그러나 좌하귀 흑 대마는 생각만큼 크지 않아 강동윤의 우세가 이어졌다.

위기에서 벗어난 강 9단은 중앙 백 대마를 적극 공략해 비교적 짧은 수순인 157수 만에 항복을 받아냈다.

강동윤은 이날 승리로 농심배에서 통산 9승3패를 기록했다.

또 일본 기사와의 역대 상대 전적에서도 18승9패로 우위를 이어갔다.

강 9단은 대국 후 "대국 중간에 실수를 많이 하는 등 내용이 좋지 않았는데 아무튼 이겨서 다행이다"고 말했다.

11월 말 재개되는 2라운드 대국에 대해선 "2연승으로 부담은 든 만큼 2라운드에서는 편하게 대국하겠다"고 설명했다.

강 9단이 2라운드 첫 판에서 승리하면 3연승 보너스 1천만원을 받게 된다.
  • 농심배바둑 강동윤, 일본 이다 꺾고 2연승
    • 입력 2014-10-24 19:21:57
    • 수정2014-10-24 19:23:28
    연합뉴스
한국이 제16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에서 기분좋은 2연승으로 1라운드를 마감했다.

한국은 24일 중국 베이징 한국문화원에서 계속된 대회 1라운드 나흘째 제4국에서 강동윤 9단이 일본의 이다 아츠시 8단에게 157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전날 중국의 강호 퉈자시 9단을 불계로 제압했던 강 9단은 이로써 2연승을 거두며 1라운드를 마무리했다.

농심신라면배 2라운드는 11월 28일 부산에서 재개된다.

이틀 연속 흑을 잡은 강동윤은 초반 우하귀 접전에서 집을 벌어 앞서 나갔다.

좌변 전투에서도 우세를 유지한 강 9단은 중앙 백 세력을 견제하다 반격에 부딪혔다.

형세가 불리해진 이다 8단이 중앙 흑 대마를 잡으려 나선 것.

타개에 나선 강 9단은 대마 사활에 결정적인 패를 만들었고, 이다 9단은 패의 댓가로 좌하귀 흑 대마를 잡았다.

그러나 좌하귀 흑 대마는 생각만큼 크지 않아 강동윤의 우세가 이어졌다.

위기에서 벗어난 강 9단은 중앙 백 대마를 적극 공략해 비교적 짧은 수순인 157수 만에 항복을 받아냈다.

강동윤은 이날 승리로 농심배에서 통산 9승3패를 기록했다.

또 일본 기사와의 역대 상대 전적에서도 18승9패로 우위를 이어갔다.

강 9단은 대국 후 "대국 중간에 실수를 많이 하는 등 내용이 좋지 않았는데 아무튼 이겨서 다행이다"고 말했다.

11월 말 재개되는 2라운드 대국에 대해선 "2연승으로 부담은 든 만큼 2라운드에서는 편하게 대국하겠다"고 설명했다.

강 9단이 2라운드 첫 판에서 승리하면 3연승 보너스 1천만원을 받게 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