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 폐막…한국 종합 2위
입력 2014.10.24 (19:30) 종합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화합을 꿈꿨던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이 인천문학경기장에서 열린 폐회식을 끝으로 7일 간의 열전을 마쳤습니다.

폐회식은 불가능이 언제 나타나도 맞설 수 있다는 의미의 '언제, 어디서나'를 주제로, 한국 전통 놀이로 흥을 돋우며 41개국 선수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습니다.

대회기가 차기 개최지인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 이양되고, 인천을 밝힌 성화가 꺼지면서 7일 간의 열전은 막을 내렸습니다.

우리나라는 장애인아시안게임 사상 최초로 금메달 70개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 성적으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우리나라는 금메달 72개, 은메달 62개, 동메달 77개를 기록해 중국에 이어 종합 2위에 올랐습니다.

일본이 금메달 38개 등으로 3위를 기록했고 장애인아시안게임 사상 최초로 참가한 북한은 동메달 2개로 종합 공동 29위에 자리했습니다.

다음 대회는 4년 뒤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립니다.
  •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 폐막…한국 종합 2위
    • 입력 2014-10-24 19:30:46
    종합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화합을 꿈꿨던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이 인천문학경기장에서 열린 폐회식을 끝으로 7일 간의 열전을 마쳤습니다.

폐회식은 불가능이 언제 나타나도 맞설 수 있다는 의미의 '언제, 어디서나'를 주제로, 한국 전통 놀이로 흥을 돋우며 41개국 선수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습니다.

대회기가 차기 개최지인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 이양되고, 인천을 밝힌 성화가 꺼지면서 7일 간의 열전은 막을 내렸습니다.

우리나라는 장애인아시안게임 사상 최초로 금메달 70개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 성적으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우리나라는 금메달 72개, 은메달 62개, 동메달 77개를 기록해 중국에 이어 종합 2위에 올랐습니다.

일본이 금메달 38개 등으로 3위를 기록했고 장애인아시안게임 사상 최초로 참가한 북한은 동메달 2개로 종합 공동 29위에 자리했습니다.

다음 대회는 4년 뒤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