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누리 김상민, 방송인 김경란과 내년 1월 결혼
입력 2014.10.26 (17:12) 수정 2014.10.26 (22:51) 연합뉴스
새누리당 김상민(41) 의원이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37)씨와 내년 초 화촉을 밝힌다.

비례대표 출신의 김 의원 측은 26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두 사람이 이달 초 양가 상견례를 마치고 내년 1월6일 결혼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 두 사람은 지난 7월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결혼에 이르게 됐으며 신혼집은 경기도 수원 장안구에 차릴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지인들에게 "김씨가 내가 하는 일을 지지해주고 내 삶을 인정해주며 남자로서 용기가 많이 나도록 해 줬다"며 "봉사하고 사회공헌하는 활동을 중시 여기며, 배경이나 환경으로 사람을 평가하지 않고 그 사람이 어떻게 살아가는지 평가해주는 사람"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의원은 청년 비례대표로 19대 국회에 입성했으며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 캠프 청년특보, 18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청년특별위원장 등을 지냈다.

앞서 새정치민주연합에서도 비례대표 출신 김광진 의원과 장하나 의원이 각각 현역 의원 신분으로 결혼식을 올린 바 있다.
  • 새누리 김상민, 방송인 김경란과 내년 1월 결혼
    • 입력 2014-10-26 17:12:28
    • 수정2014-10-26 22:51:41
    연합뉴스
새누리당 김상민(41) 의원이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37)씨와 내년 초 화촉을 밝힌다.

비례대표 출신의 김 의원 측은 26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두 사람이 이달 초 양가 상견례를 마치고 내년 1월6일 결혼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 두 사람은 지난 7월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결혼에 이르게 됐으며 신혼집은 경기도 수원 장안구에 차릴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지인들에게 "김씨가 내가 하는 일을 지지해주고 내 삶을 인정해주며 남자로서 용기가 많이 나도록 해 줬다"며 "봉사하고 사회공헌하는 활동을 중시 여기며, 배경이나 환경으로 사람을 평가하지 않고 그 사람이 어떻게 살아가는지 평가해주는 사람"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의원은 청년 비례대표로 19대 국회에 입성했으며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 캠프 청년특보, 18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청년특별위원장 등을 지냈다.

앞서 새정치민주연합에서도 비례대표 출신 김광진 의원과 장하나 의원이 각각 현역 의원 신분으로 결혼식을 올린 바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