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셋값 급등 지역 전세 물량 공급 확대
입력 2014.10.28 (06:43) 수정 2014.10.28 (07:4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부동산 거래 활성화 대책에도 불구하고 최근 전세시장이 계속 불안을 보이는데요.

정부가 대책안을 마련해 곧 발표할 예정입니다.

생활경제 소식, 임주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부 대책의 핵심은 전세 수요자의 부담을 완화해주자는 겁니다.

이를 위해 전셋값이 급등한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공공 임대주택의 전세 물량을 높이는 등 전세 공급 물량을 늘리기로 했습니다.

또 현재 연 3.3%인 전세자금의 대출금리를 내리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세금 감면 등 세제 대책은 검토되지 않고 있습니다.

또 법무부가 추진했던 전세 보호기간을 3년으로 늘리는 방안은 전셋값 급등 우려 등으로 대책에서 제외됐습니다.

전체 화폐 발행 잔액에서 5만 원권이 차지하는 비율이 처음으로 70%를 넘었습니다.

현재 5만 원권의 발행 잔액은 49조 천억 원으로 화폐 발행 잔액의 71%를 차지했습니다

2009년 처음으로 발행된 5만 원권은 발행 첫해 비중이 전체 화폐량의 28%에 불과했지만 이후 꾸준히 증가세를 보여 지난해는 67%까지 급증했습니다.

지난 8월에 결혼한 부부 수가 1년 5개월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8월 혼인 건수는 2만 2천 3백건.

지난 해 같은 달 보다 13% 줄었는데, 지난해 3월 혼인 건수가 16% 줄어든 이후 최대 감소폭입니다.

이혼한 부부도 감소해 지난 8월의 이혼 건수는 9천 2백 건으로 1년 전보다 6.1% 줄었습니다.

KBS 뉴스 임주영입니다.
  • 전셋값 급등 지역 전세 물량 공급 확대
    • 입력 2014-10-28 06:44:10
    • 수정2014-10-28 07:42:0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부동산 거래 활성화 대책에도 불구하고 최근 전세시장이 계속 불안을 보이는데요.

정부가 대책안을 마련해 곧 발표할 예정입니다.

생활경제 소식, 임주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부 대책의 핵심은 전세 수요자의 부담을 완화해주자는 겁니다.

이를 위해 전셋값이 급등한 '특정지역'을 중심으로 공공 임대주택의 전세 물량을 높이는 등 전세 공급 물량을 늘리기로 했습니다.

또 현재 연 3.3%인 전세자금의 대출금리를 내리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세금 감면 등 세제 대책은 검토되지 않고 있습니다.

또 법무부가 추진했던 전세 보호기간을 3년으로 늘리는 방안은 전셋값 급등 우려 등으로 대책에서 제외됐습니다.

전체 화폐 발행 잔액에서 5만 원권이 차지하는 비율이 처음으로 70%를 넘었습니다.

현재 5만 원권의 발행 잔액은 49조 천억 원으로 화폐 발행 잔액의 71%를 차지했습니다

2009년 처음으로 발행된 5만 원권은 발행 첫해 비중이 전체 화폐량의 28%에 불과했지만 이후 꾸준히 증가세를 보여 지난해는 67%까지 급증했습니다.

지난 8월에 결혼한 부부 수가 1년 5개월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8월 혼인 건수는 2만 2천 3백건.

지난 해 같은 달 보다 13% 줄었는데, 지난해 3월 혼인 건수가 16% 줄어든 이후 최대 감소폭입니다.

이혼한 부부도 감소해 지난 8월의 이혼 건수는 9천 2백 건으로 1년 전보다 6.1% 줄었습니다.

KBS 뉴스 임주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