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단기부동자금 750조 원으로 사상 최대
입력 2014.10.28 (08:57) 수정 2014.10.28 (10:54) 경제
투자처를 찾지 못한 단기 부동자금이 사상 최대 기록을 또 넘어섰습니다.

금융투자협회와 한국은행은 8월 말 현재 단기 부동자금이 757조 4천383억 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단기 부동자금 가운데 현금은 59조 원, 요구불예금 133조 원,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 352조 원 등입니다.



단기 부동자금은 2008년 말 540조 원에서 지난해 말 713조 원으로 크게 는 데 이어 올해도 급증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정부가 기준금리를 내리고 각종 경기 부양책을 쏟아내고 있지만 투자자금이 시장으로 크게 유입되지 않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 단기부동자금 750조 원으로 사상 최대
    • 입력 2014-10-28 08:57:05
    • 수정2014-10-28 10:54:29
    경제
투자처를 찾지 못한 단기 부동자금이 사상 최대 기록을 또 넘어섰습니다.

금융투자협회와 한국은행은 8월 말 현재 단기 부동자금이 757조 4천383억 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단기 부동자금 가운데 현금은 59조 원, 요구불예금 133조 원,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 352조 원 등입니다.



단기 부동자금은 2008년 말 540조 원에서 지난해 말 713조 원으로 크게 는 데 이어 올해도 급증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정부가 기준금리를 내리고 각종 경기 부양책을 쏟아내고 있지만 투자자금이 시장으로 크게 유입되지 않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