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복지부, 사무장병원 지속 단속 나선다
입력 2014.10.28 (10:58) 사회
일반인이 의사를 고용해 운영하는 이른바 '사무장 병원'이 계속해서 늘어나는 데 따라 보건당국이 이를 지속적으로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회의를 열어 불법의료기관 근절 대책을 논의하고 경찰청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등과 협조해 이른바 사무장 병원을 색출해나가기로 했습니다.

복지부는 앞서 지난 7월부터 요양병원에 대해 점검을 벌인 결과 전국 50여 곳의 의료기관이 사무장 병원으로 드러났고 그 가운데 43곳이 요양병원이었다며, 이들 요양기관이 부당 청구한 건강보험료 천 백억여 원을 환수 조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복지부, 사무장병원 지속 단속 나선다
    • 입력 2014-10-28 10:58:40
    사회
일반인이 의사를 고용해 운영하는 이른바 '사무장 병원'이 계속해서 늘어나는 데 따라 보건당국이 이를 지속적으로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회의를 열어 불법의료기관 근절 대책을 논의하고 경찰청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등과 협조해 이른바 사무장 병원을 색출해나가기로 했습니다.

복지부는 앞서 지난 7월부터 요양병원에 대해 점검을 벌인 결과 전국 50여 곳의 의료기관이 사무장 병원으로 드러났고 그 가운데 43곳이 요양병원이었다며, 이들 요양기관이 부당 청구한 건강보험료 천 백억여 원을 환수 조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