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 프로농구, ‘기록 대잔치’ 기대감 폭발!
입력 2014.10.28 (13:20) 수정 2014.10.28 (14:22) 연합뉴스
11월 1일 개막하는 2014-2015 KB국민은행 여자프로농구에서는 풍성한 기록 잔치가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28일 여자프로농구연맹(WKBL)에 따르면 변연하(국민은행)는 지난 시즌까지 3점포를 통산 929개를 성공해 이 부문 역대 2위를 달리고 있다.

경기당 평균 1.92개를 성공해온 그가 조금만 더 힘을 내면 올시즌(팀당 35경기) 안에 1천개 고지를 넘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부문 역대 1위는 박정은(은퇴)의 1천개다.

변연하는 통산 득점 랭킹에서도 정선민(은퇴·8천140점)에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다. 지금까지 7천346점을 해결했다.

지난 시즌 450득점을 기록한 변연하가 654점을 더 넣어 올시즌 안에 8천점 고지에 오를 수 있을지 주목된다.

변연하는 통산 746개의 스틸을 해 이 부문 역대 3위에 올라있다. 54개만 더 채우면 800개를 달성한다.

현재까지 각각 5천883득점, 5천540득점을 기록중인 김계령(삼성)과 신정자(KDB생명)는 6천 득점 돌파에 도전한다.

통산 블록 448개로 이 부문 역대 2위를 달리는 신정자는 블록 500개 돌파도 바라보고 있다.

어시스트 부문에서는 이미선(삼성)이 2천500개 돌파에 도전한다. 그는 지난 시즌까지 2천24개의 도움을 기록, 역대 3위에 올라있다.
  • 여 프로농구, ‘기록 대잔치’ 기대감 폭발!
    • 입력 2014-10-28 13:20:03
    • 수정2014-10-28 14:22:29
    연합뉴스
11월 1일 개막하는 2014-2015 KB국민은행 여자프로농구에서는 풍성한 기록 잔치가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28일 여자프로농구연맹(WKBL)에 따르면 변연하(국민은행)는 지난 시즌까지 3점포를 통산 929개를 성공해 이 부문 역대 2위를 달리고 있다.

경기당 평균 1.92개를 성공해온 그가 조금만 더 힘을 내면 올시즌(팀당 35경기) 안에 1천개 고지를 넘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부문 역대 1위는 박정은(은퇴)의 1천개다.

변연하는 통산 득점 랭킹에서도 정선민(은퇴·8천140점)에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다. 지금까지 7천346점을 해결했다.

지난 시즌 450득점을 기록한 변연하가 654점을 더 넣어 올시즌 안에 8천점 고지에 오를 수 있을지 주목된다.

변연하는 통산 746개의 스틸을 해 이 부문 역대 3위에 올라있다. 54개만 더 채우면 800개를 달성한다.

현재까지 각각 5천883득점, 5천540득점을 기록중인 김계령(삼성)과 신정자(KDB생명)는 6천 득점 돌파에 도전한다.

통산 블록 448개로 이 부문 역대 2위를 달리는 신정자는 블록 500개 돌파도 바라보고 있다.

어시스트 부문에서는 이미선(삼성)이 2천500개 돌파에 도전한다. 그는 지난 시즌까지 2천24개의 도움을 기록, 역대 3위에 올라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