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입력 2014.10.28 (20:48) 포토뉴스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 신종감염병 대비 ‘보호복 착용은 이렇게’
    • 입력 2014-10-28 20:48:49
    포토뉴스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교총 웨딩하우스에서 열린 '2014년도 신종감염병 위기관리대응 교육 훈련'에서 경기도내 31개 시군 보건소 감염병 담당자들이 레벨 C급 보호복 착용 과정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보건소뿐만 아니라 경기도립의료원과 지역 거점병원 관계자, 질병관리본부,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참여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