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하와이 용암 분출…주민 긴급 대피
입력 2014.10.28 (23:23) 수정 2014.10.29 (00:35)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하와이 남부 화산에서 용암이 분출돼 주민들이 긴급 대피했습니다.

용암은 빠른 속도로 마을을 향해 흘러가고 있습니다.

강푸른 기자입니다.

<리포트>

회색 암석으로 뒤덮힌 땅, 며칠 전까지 푸른 초원이었던 곳입니다.

섭씨 천백도의 용암이 흘러내리자 모든 것이 순식간에 잿더미가 됩니다.

<녹취> 팀 오르 (미국 지질조사소) : "용암이 풀과 덤불을 태우면서 많은 연기가 나고 있습니다. 산림이 불 타면서 상황이 좋지 않습니다."

용암은 오늘 오후 킬라우에아 화산 인근의 파호아 마을 60미터 앞까지 다가왔습니다.

지난 6월 말 화산이 폭발한 뒤 분출되기 시작한 용암이 최근 갑자기 마을 쪽으로 방향을 바꿨습니다.

흐르는 속도도 지난 주말부터 빨라져 하루만에 3백 미터 가까이 흘러내렸습니다.

하와이 당국은 예상되는 용암 이동 경로를 따라 50여 가구를 우선 대피시켰습니다.

<녹취> 아일린 나르시스코 (현지 주민) : "우리를 살려 달라고 간절하게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 온 가족이 이 곳에 살고 있습니다."

또 용암이 마을을 통과하는 고속도로를 덮칠 경우 주민 8천여명이 고립되는 상황을 대비해 임시 도로를 만들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푸른입니다.
  • 하와이 용암 분출…주민 긴급 대피
    • 입력 2014-10-28 23:36:20
    • 수정2014-10-29 00:35:47
    뉴스라인
<앵커 멘트>

하와이 남부 화산에서 용암이 분출돼 주민들이 긴급 대피했습니다.

용암은 빠른 속도로 마을을 향해 흘러가고 있습니다.

강푸른 기자입니다.

<리포트>

회색 암석으로 뒤덮힌 땅, 며칠 전까지 푸른 초원이었던 곳입니다.

섭씨 천백도의 용암이 흘러내리자 모든 것이 순식간에 잿더미가 됩니다.

<녹취> 팀 오르 (미국 지질조사소) : "용암이 풀과 덤불을 태우면서 많은 연기가 나고 있습니다. 산림이 불 타면서 상황이 좋지 않습니다."

용암은 오늘 오후 킬라우에아 화산 인근의 파호아 마을 60미터 앞까지 다가왔습니다.

지난 6월 말 화산이 폭발한 뒤 분출되기 시작한 용암이 최근 갑자기 마을 쪽으로 방향을 바꿨습니다.

흐르는 속도도 지난 주말부터 빨라져 하루만에 3백 미터 가까이 흘러내렸습니다.

하와이 당국은 예상되는 용암 이동 경로를 따라 50여 가구를 우선 대피시켰습니다.

<녹취> 아일린 나르시스코 (현지 주민) : "우리를 살려 달라고 간절하게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 온 가족이 이 곳에 살고 있습니다."

또 용암이 마을을 통과하는 고속도로를 덮칠 경우 주민 8천여명이 고립되는 상황을 대비해 임시 도로를 만들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푸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