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0월 30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4.10.30 (20:21) 수정 2014.10.30 (20:24)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선거구 간 인구 편차 2:1로 제한해야”

지난 19대 총선에 적용됐던 국회의원 선거구가 헌법에 위배된다고 헌법재판소가 판단했습니다. 선거구 간 인구 편차를 2대 1로 줄여야 한다는 건데, 향후 파장,살펴봅니다.

경기회복 ‘빨간불’…美 양적완화 종료

산업 생산이 두 달 연속 감소하고 소비도 꺾이면서 경기 회복에 빨간 불이 켜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이 양적 완화 종료를 선언했는데,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 분석합니다.

‘윤 일병 사건’ 가해 병장에 징역 45년형

윤 일병 사망 사건에서 가혹 행위를 주도한 병장에게 징역 45년형이 내려지는 등 가해 병사들에게 중형이 선고됐습니다. 하지만 살인죄가 인정되지 않자 유족들이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임대주택 공급 확대…전·월세 대책, 효과는?

전세의 월세 전환 속도가 빨라지면서 정부가 전셋값 급등 지역에 임대 주택 공급을 늘리는 등의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효과가 있을지 전망해봅니다.

학원 단체 비자금, 정치권으로…

학원총연합회의 비자금 통장에서 빠져나간 뭉칫돈이 국회의원들에게 전달된 정황이 포착돼 입법 로비 의혹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 [10월 30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4-10-30 15:07:50
    • 수정2014-10-30 20:24:50
    뉴스
“선거구 간 인구 편차 2:1로 제한해야”

지난 19대 총선에 적용됐던 국회의원 선거구가 헌법에 위배된다고 헌법재판소가 판단했습니다. 선거구 간 인구 편차를 2대 1로 줄여야 한다는 건데, 향후 파장,살펴봅니다.

경기회복 ‘빨간불’…美 양적완화 종료

산업 생산이 두 달 연속 감소하고 소비도 꺾이면서 경기 회복에 빨간 불이 켜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이 양적 완화 종료를 선언했는데,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 분석합니다.

‘윤 일병 사건’ 가해 병장에 징역 45년형

윤 일병 사망 사건에서 가혹 행위를 주도한 병장에게 징역 45년형이 내려지는 등 가해 병사들에게 중형이 선고됐습니다. 하지만 살인죄가 인정되지 않자 유족들이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임대주택 공급 확대…전·월세 대책, 효과는?

전세의 월세 전환 속도가 빨라지면서 정부가 전셋값 급등 지역에 임대 주택 공급을 늘리는 등의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효과가 있을지 전망해봅니다.

학원 단체 비자금, 정치권으로…

학원총연합회의 비자금 통장에서 빠져나간 뭉칫돈이 국회의원들에게 전달된 정황이 포착돼 입법 로비 의혹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