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단통법 시행 한달…하루 평균 가입자 24% 감소
입력 2014.10.30 (16:43) 경제
단말기 유통구조 개선법이 시행된 뒤 이동통신 가입자는 하루 평균 5만 명으로 지난달에 비해 24% 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단통법 시행 한 달을 맞아 집계한 결과, 이달의 하루 평균 가입자는 5만 700명으로 지난달의 하루 평균 6만6천여 명에 비해 24%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미래부는 이달초에 가입자가 4만4천여 명 수준에 머물렀던 데 비하면 최근 단말기 보조금이 늘어나면서 가입자 수가 회복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중저가 요금제 가입자 비중이 지난달보다 19% 포인트 늘었고, 중고폰으로 가입하는 이용자도 지난달에 비해 두 배 가까이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미래부는 단통법 시행으로 초기 시장이 위축됐지만, 서서히 시장이 회복되며 정상화 단계에 접어들었다며, 이통시장이 정상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단통법 시행 한달…하루 평균 가입자 24% 감소
    • 입력 2014-10-30 16:43:53
    경제
단말기 유통구조 개선법이 시행된 뒤 이동통신 가입자는 하루 평균 5만 명으로 지난달에 비해 24% 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단통법 시행 한 달을 맞아 집계한 결과, 이달의 하루 평균 가입자는 5만 700명으로 지난달의 하루 평균 6만6천여 명에 비해 24%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미래부는 이달초에 가입자가 4만4천여 명 수준에 머물렀던 데 비하면 최근 단말기 보조금이 늘어나면서 가입자 수가 회복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중저가 요금제 가입자 비중이 지난달보다 19% 포인트 늘었고, 중고폰으로 가입하는 이용자도 지난달에 비해 두 배 가까이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미래부는 단통법 시행으로 초기 시장이 위축됐지만, 서서히 시장이 회복되며 정상화 단계에 접어들었다며, 이통시장이 정상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