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악산에 1시간 동안 눈발 날려…올가을 두 번째
입력 2014.11.02 (10:55) 수정 2014.11.02 (14:16) 연합뉴스
국립공원 설악산에 올가을 들어 두 번째 눈이 내렸다.

설악산 국립공원사무소는 2일 오전 8시 30분부터 약 1시간 동안 대청봉과 중청봉 등 고지대에 눈발이 날렸다고 밝혔다.

눈은 지난 1일 오후부터 시작된 비가 이날 오전 기온이 영하권으로 내려가면서 관측됐다.

설악산에는 지난달 16일 오전 7시 30분부터 4분여간 대청봉 등에서 올가을 첫눈이 내렸다.

설악산 국립공원사무소는 "고지대는 기온차가 매우 심하고 기상 상황이 급변하는 경우가 많아 비상 식량, 보온 의류, 각종 장비 등을 철저히 챙겨야 한다"고 당부했다.
  • 설악산에 1시간 동안 눈발 날려…올가을 두 번째
    • 입력 2014-11-02 10:55:17
    • 수정2014-11-02 14:16:43
    연합뉴스
국립공원 설악산에 올가을 들어 두 번째 눈이 내렸다.

설악산 국립공원사무소는 2일 오전 8시 30분부터 약 1시간 동안 대청봉과 중청봉 등 고지대에 눈발이 날렸다고 밝혔다.

눈은 지난 1일 오후부터 시작된 비가 이날 오전 기온이 영하권으로 내려가면서 관측됐다.

설악산에는 지난달 16일 오전 7시 30분부터 4분여간 대청봉 등에서 올가을 첫눈이 내렸다.

설악산 국립공원사무소는 "고지대는 기온차가 매우 심하고 기상 상황이 급변하는 경우가 많아 비상 식량, 보온 의류, 각종 장비 등을 철저히 챙겨야 한다"고 당부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