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OSCE “우크라 사찰단 규모 연말까지 2배로 늘릴 것”
입력 2014.11.06 (02:00) 수정 2014.11.06 (04:07) 국제
우크라이나에서 평화협정 이행 상황을 감시하고 있는 유럽안보협력기구가 현지 사찰단 규모를 연말까지 지금보다 약 2배인 500명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우크라이나 사찰단 부단장 알렉산드르 후그는 사찰단 가운데 350명을 분리주의 반군과 정부군 간 충돌이 계속되고 있는 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에 파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우크라이나 정부와 분리주의 반군은 지난 9월 교전 중단에 합의하고 이 기구에 휴전 상황 감시 임무를 맡겼습니다.
  • OSCE “우크라 사찰단 규모 연말까지 2배로 늘릴 것”
    • 입력 2014-11-06 02:00:42
    • 수정2014-11-06 04:07:42
    국제
우크라이나에서 평화협정 이행 상황을 감시하고 있는 유럽안보협력기구가 현지 사찰단 규모를 연말까지 지금보다 약 2배인 500명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우크라이나 사찰단 부단장 알렉산드르 후그는 사찰단 가운데 350명을 분리주의 반군과 정부군 간 충돌이 계속되고 있는 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에 파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우크라이나 정부와 분리주의 반군은 지난 9월 교전 중단에 합의하고 이 기구에 휴전 상황 감시 임무를 맡겼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