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적 같은 세 쌍둥이 판다 “100일 됐어요!”
입력 2014.11.06 (18:20) 수정 2014.11.07 (10:11)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계 최초 세 쌍둥이 판다 형제들이 생후 100일을 맞아 언론에 공개됐습니다.

지난 7월 말, 중국 광저우 창룽 동물원에서 태어난 이들은 수컷 2마리와 암컷 1마리의 세 쌍둥이인데요.

자이언트 판다는 번식률이 매우 낮기 때문에 세 쌍둥이로 태어난 것은 1%의 확률로 세계 최초이자, 거의 기적과 같은 일이라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우려 섞인 목소리가 많았지만, 이번 공개로 인해 이들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100일을 넘겨 생존한 세쌍둥이 판다로 이름을 올리게 됐습니다.

태어났을 땐 고작 100g이었던 아기 판다들은 100일 만에 각각 몸무게 6kg에 이빨도 2개나 났습니다.

기적같은 세 쌍둥이의 탄생 모습부터 100일까지, 함께 보시죠.

  • 기적 같은 세 쌍둥이 판다 “100일 됐어요!”
    • 입력 2014-11-06 18:20:54
    • 수정2014-11-07 10:11:11
    Go!현장
세계 최초 세 쌍둥이 판다 형제들이 생후 100일을 맞아 언론에 공개됐습니다.

지난 7월 말, 중국 광저우 창룽 동물원에서 태어난 이들은 수컷 2마리와 암컷 1마리의 세 쌍둥이인데요.

자이언트 판다는 번식률이 매우 낮기 때문에 세 쌍둥이로 태어난 것은 1%의 확률로 세계 최초이자, 거의 기적과 같은 일이라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우려 섞인 목소리가 많았지만, 이번 공개로 인해 이들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100일을 넘겨 생존한 세쌍둥이 판다로 이름을 올리게 됐습니다.

태어났을 땐 고작 100g이었던 아기 판다들은 100일 만에 각각 몸무게 6kg에 이빨도 2개나 났습니다.

기적같은 세 쌍둥이의 탄생 모습부터 100일까지, 함께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