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 적지서 KDB생명 완파하고 ‘첫 승리’
입력 2014.11.06 (21:23) 수정 2014.11.07 (09:53) 연합뉴스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이 구리 KDB생명을 꺾고 시즌 첫 승리를 거뒀다.

삼성은 6일 경기도 구리시체육관에서 열린 2014-2015 KB국민은행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KDB생명과의 원정 경기에서 63-46으로 크게 이겼다.

지난 3일 홈에서 열린 시즌 개막전에서 춘천 우리은행에 패배한 삼성은 시즌 마수걸이 승리를 낚았다.

1쿼터를 25-16으로 마친 삼성은 2, 3쿼터에서 점수차를 5점 더 벌리며 일찌감치 승리를 예감했다.

KDB생명은 29-42로 뒤진 채 맞은 3쿼터 초반 하지스와 이경은이 페인트존 득점에 잇따라 성공하는 등 추격을 시작했다.

그러나 기세를 올리려 할 때마다 삼성 이미선의 자유투와 3점이 림을 통과하며 이를 막아섰다.

이미선은 3쿼터에만 9점을 쓸어담았다.

KDB생명은 4쿼터 들어 이미 추격 의지를 상실한 듯한 모습이었다.

삼성은 커리가 16득점에 리바운드 9개를 잡으며 승리를 맨 앞에서 이끌었다.
  • 삼성, 적지서 KDB생명 완파하고 ‘첫 승리’
    • 입력 2014-11-06 21:23:53
    • 수정2014-11-07 09:53:48
    연합뉴스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이 구리 KDB생명을 꺾고 시즌 첫 승리를 거뒀다.

삼성은 6일 경기도 구리시체육관에서 열린 2014-2015 KB국민은행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KDB생명과의 원정 경기에서 63-46으로 크게 이겼다.

지난 3일 홈에서 열린 시즌 개막전에서 춘천 우리은행에 패배한 삼성은 시즌 마수걸이 승리를 낚았다.

1쿼터를 25-16으로 마친 삼성은 2, 3쿼터에서 점수차를 5점 더 벌리며 일찌감치 승리를 예감했다.

KDB생명은 29-42로 뒤진 채 맞은 3쿼터 초반 하지스와 이경은이 페인트존 득점에 잇따라 성공하는 등 추격을 시작했다.

그러나 기세를 올리려 할 때마다 삼성 이미선의 자유투와 3점이 림을 통과하며 이를 막아섰다.

이미선은 3쿼터에만 9점을 쓸어담았다.

KDB생명은 4쿼터 들어 이미 추격 의지를 상실한 듯한 모습이었다.

삼성은 커리가 16득점에 리바운드 9개를 잡으며 승리를 맨 앞에서 이끌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