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IMF “타지크 성장률 둔화 지속…강력한 개혁 필요”
입력 2014.11.20 (18:54) 수정 2014.11.20 (19:23) 국제
국제통화기금, IMF가 타지키스탄의 성장률이 내년까지 둔화세를 지속할 것이라고 진단했습니다.

IMF는 지난 6일부터 타지크 현지에서 2주간 경제 상황을 실사한 뒤 발표한 보고서에서 올해 타지크의 성장률은 지난해 7.4%보다 다소 떨어진 6.5%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또 최대 동맹국인 러시아의 경기 하락 등 외부적 요인 탓에 타지크의 성장률 둔화는 내년까지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려면 공공금융 및 국책사업 등에 대한 구조조정과 함께 개인, 일반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중앙아시아의 산악국가인 타지키스탄은 마땅한 자원이나 산업시설이 없어 해마다 수십만 명의 주민이 일자리를 찾아 외국으로 떠나고 있습니다.
  • IMF “타지크 성장률 둔화 지속…강력한 개혁 필요”
    • 입력 2014-11-20 18:54:12
    • 수정2014-11-20 19:23:31
    국제
국제통화기금, IMF가 타지키스탄의 성장률이 내년까지 둔화세를 지속할 것이라고 진단했습니다.

IMF는 지난 6일부터 타지크 현지에서 2주간 경제 상황을 실사한 뒤 발표한 보고서에서 올해 타지크의 성장률은 지난해 7.4%보다 다소 떨어진 6.5%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또 최대 동맹국인 러시아의 경기 하락 등 외부적 요인 탓에 타지크의 성장률 둔화는 내년까지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려면 공공금융 및 국책사업 등에 대한 구조조정과 함께 개인, 일반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중앙아시아의 산악국가인 타지키스탄은 마땅한 자원이나 산업시설이 없어 해마다 수십만 명의 주민이 일자리를 찾아 외국으로 떠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