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원 “바닷바람에 말려야 영광굴비”
입력 2014.11.20 (19:57) 사회
영광굴비라는 용어는 양쪽 아가미와 입 등에 천일염을 뿌리는 섶간을 한 뒤 바닷바람에 말리는 전통 방법을 고수하는 경우만 해당된다는 법원 판단이 나왔습니다.

서울고법 민사13부는 오늘 전남 법성포의 일부 굴비 가공.판매 상인들이 한 종합편성 채널을 상대로 낸 정정보도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 패소 취지로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여러 문헌과 언론 보도를 분석해본 결과 현대에 일부 공정이 간소화됐다 하더라도 '영광굴비'란 아가미 섶간과 법성포 지역에서 해풍 건조를 통해 말린 조기를 일컽는 말이라며 현대식 제조방법에 따라 바닷바람 대신 급속냉동을 할 수도 있다는 업체들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이 종편은 지난해 4월 영광굴비 업체들이 구이용으로 쓰이는 작은 조기의 경우 전통 방식 대신 소금간을 하고 급속냉동을 한 뒤 굴비로 속여 팔아 폭리를 취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 법원 “바닷바람에 말려야 영광굴비”
    • 입력 2014-11-20 19:57:29
    사회
영광굴비라는 용어는 양쪽 아가미와 입 등에 천일염을 뿌리는 섶간을 한 뒤 바닷바람에 말리는 전통 방법을 고수하는 경우만 해당된다는 법원 판단이 나왔습니다.

서울고법 민사13부는 오늘 전남 법성포의 일부 굴비 가공.판매 상인들이 한 종합편성 채널을 상대로 낸 정정보도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 패소 취지로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여러 문헌과 언론 보도를 분석해본 결과 현대에 일부 공정이 간소화됐다 하더라도 '영광굴비'란 아가미 섶간과 법성포 지역에서 해풍 건조를 통해 말린 조기를 일컽는 말이라며 현대식 제조방법에 따라 바닷바람 대신 급속냉동을 할 수도 있다는 업체들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이 종편은 지난해 4월 영광굴비 업체들이 구이용으로 쓰이는 작은 조기의 경우 전통 방식 대신 소금간을 하고 급속냉동을 한 뒤 굴비로 속여 팔아 폭리를 취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