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바마 “이민개혁안에 의문 있다면 법 통과시켜라”
입력 2014.11.22 (16:45) 연합뉴스
최대 500만 명의 불법체류자를 구제하는 내용의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발동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이에 반대하는 공화당을 겨냥해 "내 권한에 의문이 있다면 법을 통과시키라"며 물러서지 않았다.

오바마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라스베이거스 델 솔 고등학교에서 "이민제도에 오래전부터 결함이 있었음을 누구나 알고 있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이민 문제가 "정치보다 더 중요하다"며, 불법체류자 수백만 명을 한꺼번에 추방하는 일이 "비현실적"이라는 의견을 보였다.

공화당의 존 베이너 하원의장은 이날 오전 특별연설에서 오바마 대통령이 전날 오후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발동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왕이나 황제처럼 행동한다"고 비판했다.
  • 오바마 “이민개혁안에 의문 있다면 법 통과시켜라”
    • 입력 2014-11-22 16:45:47
    연합뉴스
최대 500만 명의 불법체류자를 구제하는 내용의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발동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이에 반대하는 공화당을 겨냥해 "내 권한에 의문이 있다면 법을 통과시키라"며 물러서지 않았다.

오바마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라스베이거스 델 솔 고등학교에서 "이민제도에 오래전부터 결함이 있었음을 누구나 알고 있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이민 문제가 "정치보다 더 중요하다"며, 불법체류자 수백만 명을 한꺼번에 추방하는 일이 "비현실적"이라는 의견을 보였다.

공화당의 존 베이너 하원의장은 이날 오전 특별연설에서 오바마 대통령이 전날 오후 이민개혁 행정명령을 발동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왕이나 황제처럼 행동한다"고 비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