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물차 옹벽 들이받고 전도…2명 사상
입력 2014.11.22 (19:06) 수정 2014.11.22 (22:03) 사회
오늘 오후 3시 반쯤 충북 청주시 월오동의 한 도로에서 59살 김모 씨가 몰던 1톤 화물차가 도로공사를 위해 설치된 철제 옹벽을 들이받고 쓰러졌습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김 씨 등 2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김 씨는 숨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화물차 옹벽 들이받고 전도…2명 사상
    • 입력 2014-11-22 19:06:36
    • 수정2014-11-22 22:03:31
    사회
오늘 오후 3시 반쯤 충북 청주시 월오동의 한 도로에서 59살 김모 씨가 몰던 1톤 화물차가 도로공사를 위해 설치된 철제 옹벽을 들이받고 쓰러졌습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김 씨 등 2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김 씨는 숨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