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K, 마무리 훈련 종료 “체력 운동이 큰 성과”
입력 2014.11.30 (09:45) 수정 2014.11.30 (16:54) 연합뉴스
김용희 감독 체제로 재도약에 나선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올해 마무리훈련을 통해 변화의 첫걸음을 뗐다.

SK는 지난달 26일부터 일본 가고시마에서 진행된 마무리훈련을 마친 선수단이 30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고 밝혔다.

이달 3일부터 20일까지 일본 마쓰야마에서 진행된 일본프로야구 야쿠르트의 가을 캠프에 참가했다가 21일 가고시마에 합류한 투수 백인식·이상백·박민호와 포수 이현석 등도 이날 함께 귀국한다.

SK는 이번 훈련을 통해 내년 시즌을 위한 기술 보완과 체력 강화에 역점을 뒀으며, 선수들의 의식을 바꾸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도 시행했다고 설명했다.

김용희 감독은 "선수들이 자기 몸을 아낄 수 있도록 의식을 변화시키고 체력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싶었기 때문에 매일 훈련 시작 전에 웨이트트레이닝을 하도록 했다"며 "시간이 지날수록 선수들이 즐기면서 체력 운동을 하게 된 부분이 성과 중의 하나라고 생각한다"고 지휘봉을 잡고 치른 첫 훈련의 소감을 밝혔다.

김 감독은 "코치진과 고참 선수들이 생각 이상으로 잘 따라줘서 한 달 내내 좋은 분위기 속에서 훈련했다"며 "그라운드 밖에서도 다양한 강의를 접하며 선수들이 정신적으로 한 단계 성숙해졌다"고 유익한 캠프가 됐다는 평가를 했다.
  • SK, 마무리 훈련 종료 “체력 운동이 큰 성과”
    • 입력 2014-11-30 09:45:18
    • 수정2014-11-30 16:54:56
    연합뉴스
김용희 감독 체제로 재도약에 나선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올해 마무리훈련을 통해 변화의 첫걸음을 뗐다.

SK는 지난달 26일부터 일본 가고시마에서 진행된 마무리훈련을 마친 선수단이 30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고 밝혔다.

이달 3일부터 20일까지 일본 마쓰야마에서 진행된 일본프로야구 야쿠르트의 가을 캠프에 참가했다가 21일 가고시마에 합류한 투수 백인식·이상백·박민호와 포수 이현석 등도 이날 함께 귀국한다.

SK는 이번 훈련을 통해 내년 시즌을 위한 기술 보완과 체력 강화에 역점을 뒀으며, 선수들의 의식을 바꾸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도 시행했다고 설명했다.

김용희 감독은 "선수들이 자기 몸을 아낄 수 있도록 의식을 변화시키고 체력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싶었기 때문에 매일 훈련 시작 전에 웨이트트레이닝을 하도록 했다"며 "시간이 지날수록 선수들이 즐기면서 체력 운동을 하게 된 부분이 성과 중의 하나라고 생각한다"고 지휘봉을 잡고 치른 첫 훈련의 소감을 밝혔다.

김 감독은 "코치진과 고참 선수들이 생각 이상으로 잘 따라줘서 한 달 내내 좋은 분위기 속에서 훈련했다"며 "그라운드 밖에서도 다양한 강의를 접하며 선수들이 정신적으로 한 단계 성숙해졌다"고 유익한 캠프가 됐다는 평가를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