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청와대 문건 유출 논란
‘정윤회 문건 사건’ 靑 대리인 맡은 손교명 변호사는?
입력 2014.12.02 (13:15) 수정 2014.12.02 (17:12) 연합뉴스
'비선실세 국정개입 의혹' 보도 직후 청와대 측을 대리해 세계일보를 상대로 고소 절차를 진행한 손교명(54·사법연수원 33기) 변호사는 오랜 기간 정부 여당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2일 법조계에 따르면 손 변호사는 이명박 정부 시절인 2009년 청와대 정무수석실 정무2비서관에 임명돼 재직한 이력이 있다. 이전에는 국회 정책연구위원, 한나라당 법률지원단 변호사로도 활동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당선인 시절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의 자문위원을 지냈다.

부산 출신인 손 변호사는 1984년 동아대 법학과를 나와 1986년 같은 학교 법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2001년 사법시험에 합격, 2004년 서울에서 변호사로 개업했다.

서울특별시 고문 변호사, 서초구청 법률상담위원, 대한체육회 법제·상벌위원, 예금보험공사 감사 등도 역임했다. 현재는 법무법인 위너스 소속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보도 후 청와대 측의 연락으로 고소를 준비하게 됐다"며 "과거에도 청와대의 법률 관련 일을 종종 해왔다"고 설명했다.
  • ‘정윤회 문건 사건’ 靑 대리인 맡은 손교명 변호사는?
    • 입력 2014-12-02 13:15:27
    • 수정2014-12-02 17:12:06
    연합뉴스
'비선실세 국정개입 의혹' 보도 직후 청와대 측을 대리해 세계일보를 상대로 고소 절차를 진행한 손교명(54·사법연수원 33기) 변호사는 오랜 기간 정부 여당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2일 법조계에 따르면 손 변호사는 이명박 정부 시절인 2009년 청와대 정무수석실 정무2비서관에 임명돼 재직한 이력이 있다. 이전에는 국회 정책연구위원, 한나라당 법률지원단 변호사로도 활동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당선인 시절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의 자문위원을 지냈다.

부산 출신인 손 변호사는 1984년 동아대 법학과를 나와 1986년 같은 학교 법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2001년 사법시험에 합격, 2004년 서울에서 변호사로 개업했다.

서울특별시 고문 변호사, 서초구청 법률상담위원, 대한체육회 법제·상벌위원, 예금보험공사 감사 등도 역임했다. 현재는 법무법인 위너스 소속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보도 후 청와대 측의 연락으로 고소를 준비하게 됐다"며 "과거에도 청와대의 법률 관련 일을 종종 해왔다"고 설명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