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판정 성역·연맹에 전면전 선언”
입력 2014.12.02 (15:03) 포토뉴스
“판정 성역·연맹에 전면전 선언”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기자회견장 들어서는 성남 구단주 이재명 시장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기자회견을 하기 위해 경기도 성남시청 회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이 시장은 기자회견에서 한국프로축구연맹의 구단주에 대한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이게 말입니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K리그의 정관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이 시장은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목이 타네요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 도중 물을 마시고 있다. 이 시장은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징계회부에 정면돌파 하겠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 “판정 성역·연맹에 전면전 선언”
    • 입력 2014-12-02 15:03:52
    포토뉴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2일 오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성남FC가 올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오심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 논란을 일으킨 성남FC 구단주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 성남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징계회부에 헌법소원을 비롯한 모든 방안을 동원해 대응할 것임을 밝히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