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한카드 “개인 카드 이용액 연간 100조 최초 돌파”
입력 2014.12.02 (17:10) 연합뉴스
올해 신한카드가 카드업계 최초로 개인 고객 카드이용액 100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신한카드는 2일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를 합산한 올해 개인고객 카드이용액이 전년대비 7% 성장, 업계 최초로 100조원을 돌파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국내 민간소비지출 약 700조원의 14%에 달하는 규모로, 신한카드는 올해 신용카드 부문에서 84조원, 체크카드에서 16조원을 각각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은 "개인 카드이용액 100조원을 돌파한 것은 IT, 리스크 관리 등 고도화한 내부 시스템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라면서 "기술, 금융 융복합 시대에도 1등 사업자의 지위를 공고히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는 체크카드 사용액의 경우 지난해보다 29% 가량 급성장한 수치라고 밝히고 빅데이터 기반으로 마케팅 체계를 혁신하고 앱카드 등 신시장에 적극 대처한데 따른 성과라고 설명했다.

신한카드는 앱카드 등 간편결제 시장에서도 작년보다 5배 가량 성장해 연간 취급액 1조5천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해 4월 출시된 신한 앱카드는 올 10월 말까지 회원 227만명, 카드 416만장, 누적 취급액 약 1조8천억원을 기록했다.

신한카드는 1위 사업자 지위를 지키기 위해 이달 조직개편에서 '차세대 동력 발굴' 전담조직을 신설키로 하고 관련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지난달 채용한 신입사원 40명은 전원 빅데이터와 IT를 포함한 핀테크(Fintech) 및 글로벌 비즈니스 전문 인력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또 이번 카자흐스탄 진출을 계기로 동남아, 중앙아시아 등 신흥국에서 할부금융·리스·신용대출 진출을 모색하는 등 글로벌 비즈니스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전날 기자간담회를 열고 카드 고객 2천200만명의 빅데이터에 기반해 트렌드 코드를 분류한 '코드나인(Code9)'을 활용, LF와 함께 맞춤 스타일링을 제안하는 '금융과 패션의 콜라보' 패션쇼를 진행했다.

신한카드는 올해 코드나인 카드 고객을 120만명 확보했으며, LG전자와 제휴해 가전 관련 9개 상품을 코드나인의 트렌드 코드별로 마케팅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내년에 코드나인 시리즈 신상품을 10여개 선보이고 여행 등 타 업종으로 코드나인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 신한카드 “개인 카드 이용액 연간 100조 최초 돌파”
    • 입력 2014-12-02 17:10:08
    연합뉴스
올해 신한카드가 카드업계 최초로 개인 고객 카드이용액 100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신한카드는 2일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를 합산한 올해 개인고객 카드이용액이 전년대비 7% 성장, 업계 최초로 100조원을 돌파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국내 민간소비지출 약 700조원의 14%에 달하는 규모로, 신한카드는 올해 신용카드 부문에서 84조원, 체크카드에서 16조원을 각각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은 "개인 카드이용액 100조원을 돌파한 것은 IT, 리스크 관리 등 고도화한 내부 시스템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라면서 "기술, 금융 융복합 시대에도 1등 사업자의 지위를 공고히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는 체크카드 사용액의 경우 지난해보다 29% 가량 급성장한 수치라고 밝히고 빅데이터 기반으로 마케팅 체계를 혁신하고 앱카드 등 신시장에 적극 대처한데 따른 성과라고 설명했다.

신한카드는 앱카드 등 간편결제 시장에서도 작년보다 5배 가량 성장해 연간 취급액 1조5천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해 4월 출시된 신한 앱카드는 올 10월 말까지 회원 227만명, 카드 416만장, 누적 취급액 약 1조8천억원을 기록했다.

신한카드는 1위 사업자 지위를 지키기 위해 이달 조직개편에서 '차세대 동력 발굴' 전담조직을 신설키로 하고 관련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지난달 채용한 신입사원 40명은 전원 빅데이터와 IT를 포함한 핀테크(Fintech) 및 글로벌 비즈니스 전문 인력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또 이번 카자흐스탄 진출을 계기로 동남아, 중앙아시아 등 신흥국에서 할부금융·리스·신용대출 진출을 모색하는 등 글로벌 비즈니스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전날 기자간담회를 열고 카드 고객 2천200만명의 빅데이터에 기반해 트렌드 코드를 분류한 '코드나인(Code9)'을 활용, LF와 함께 맞춤 스타일링을 제안하는 '금융과 패션의 콜라보' 패션쇼를 진행했다.

신한카드는 올해 코드나인 카드 고객을 120만명 확보했으며, LG전자와 제휴해 가전 관련 9개 상품을 코드나인의 트렌드 코드별로 마케팅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내년에 코드나인 시리즈 신상품을 10여개 선보이고 여행 등 타 업종으로 코드나인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