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릭!다시보기] 세상의 끝에서 ‘변화’를 외치다…‘리스본행 야간열차’
입력 2014.12.02 (19:56) 수정 2014.12.02 (20:10) 클릭!다시보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우연한 기회에 책 한 권을 손에 쥐게 된 그레고리우스. 그리고 그 책 사이에서 발견한 리스본행 야간열차 표가 그의 인생을 송두리째 바꿔놓게 됩니다.

소중하지만 지겨운 일상, 여전히 흑백 TV만 고집하던 주인공은 이 한 권의 소설로 학교까지 그만두게 됩니다.

“에이. 영화적인 과장이 심하네”라고 느끼시나요?

어떤 책 혹은 어떤 영화를 접하고 나서 생활방식이나 연애관, 인생에 대한 태도가 바뀐 적 없으신가요? ‘그레고리우스’의 열차 티켓은 어쩌면 그런 우리 인생의 ‘영화’나 ‘소설’과 맥이 닿아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유럽인들이 대륙의 끝이라고 여겼던 그곳, 포르투갈의 리스본에서 인생의 성장을 계속 이어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 ‘리스본행 야간열차’입니다.
  • [클릭!다시보기] 세상의 끝에서 ‘변화’를 외치다…‘리스본행 야간열차’
    • 입력 2014-12-02 19:56:48
    • 수정2014-12-02 20:10:40
    클릭!다시보기
우연한 기회에 책 한 권을 손에 쥐게 된 그레고리우스. 그리고 그 책 사이에서 발견한 리스본행 야간열차 표가 그의 인생을 송두리째 바꿔놓게 됩니다.

소중하지만 지겨운 일상, 여전히 흑백 TV만 고집하던 주인공은 이 한 권의 소설로 학교까지 그만두게 됩니다.

“에이. 영화적인 과장이 심하네”라고 느끼시나요?

어떤 책 혹은 어떤 영화를 접하고 나서 생활방식이나 연애관, 인생에 대한 태도가 바뀐 적 없으신가요? ‘그레고리우스’의 열차 티켓은 어쩌면 그런 우리 인생의 ‘영화’나 ‘소설’과 맥이 닿아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유럽인들이 대륙의 끝이라고 여겼던 그곳, 포르투갈의 리스본에서 인생의 성장을 계속 이어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 ‘리스본행 야간열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