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믹 연극 잇달아…“연말엔 웃으세요”
입력 2014.12.03 (06:52) 수정 2014.12.03 (07:3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느덧 연말이 다가오고 있는데요,

연극계에선 힘들게 살아온 올 한 해를 웃음으로 마무리할 수 있게 하는 연극들이 잇달아 무대에 오르고 있습니다.

이영섭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월남전에 다녀온 김 노인은 아직도 후임 김일병과의 기억 속에서 살고 있습니다.

<녹취> "아 나 이 자식 안되는데..." "하하하" "초콜릿 하나 드시지 말입니다."

스키 부대 일원으로 전투를 벌였다며 너스레를 떠는 김 노인,

<녹취> "그럼 인제 점프를 슝~ 착지를 슈아악~" "눈이 없어" "월남에 왜 눈이 안 오는가 몰라..."

고엽제 후유증으로 결혼도 못했지만 전사한 후임병의 자식을 키워온 사연이 드러나면서 웃음에 감동을 더합니다.

<인터뷰> 박효은(관객) : "지루할 틈이 없던데요. 하하하 너무 재밌었습니다."

남자들만 모인 공간에서 벌어지는 일본 원작의 코믹 연극.

<녹취> "여러분들은 사모님이 만들어주는 맛있는 음식을 먹을 수..." "맛이 없다고"

이들과 친분이 있었던 한 여성의 살해 소식에 분위기가 돌변합니다.

서로를 의심하는 극도로 긴장된 순간.

<녹취> "아마로씨 부탁드리겠습니다. 열쇠 주시죠"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탄탄한 구성과 그 속의 웃음 코드가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인터뷰> 김태현(관객) : "배우분들도 정말 연기 좋았고, 코믹 연기가 정말 사람들 많이 웃고 가는 그런 연극이었던 것 같아요."

바쁘게 살아온 올 한 해, 연말을 맞아 한국과 일본의 독특한 코믹 연극들이 관객들을 웃음 짓게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영섭입니다.
  • 코믹 연극 잇달아…“연말엔 웃으세요”
    • 입력 2014-12-03 06:54:39
    • 수정2014-12-03 07:37:5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어느덧 연말이 다가오고 있는데요,

연극계에선 힘들게 살아온 올 한 해를 웃음으로 마무리할 수 있게 하는 연극들이 잇달아 무대에 오르고 있습니다.

이영섭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월남전에 다녀온 김 노인은 아직도 후임 김일병과의 기억 속에서 살고 있습니다.

<녹취> "아 나 이 자식 안되는데..." "하하하" "초콜릿 하나 드시지 말입니다."

스키 부대 일원으로 전투를 벌였다며 너스레를 떠는 김 노인,

<녹취> "그럼 인제 점프를 슝~ 착지를 슈아악~" "눈이 없어" "월남에 왜 눈이 안 오는가 몰라..."

고엽제 후유증으로 결혼도 못했지만 전사한 후임병의 자식을 키워온 사연이 드러나면서 웃음에 감동을 더합니다.

<인터뷰> 박효은(관객) : "지루할 틈이 없던데요. 하하하 너무 재밌었습니다."

남자들만 모인 공간에서 벌어지는 일본 원작의 코믹 연극.

<녹취> "여러분들은 사모님이 만들어주는 맛있는 음식을 먹을 수..." "맛이 없다고"

이들과 친분이 있었던 한 여성의 살해 소식에 분위기가 돌변합니다.

서로를 의심하는 극도로 긴장된 순간.

<녹취> "아마로씨 부탁드리겠습니다. 열쇠 주시죠"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탄탄한 구성과 그 속의 웃음 코드가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인터뷰> 김태현(관객) : "배우분들도 정말 연기 좋았고, 코믹 연기가 정말 사람들 많이 웃고 가는 그런 연극이었던 것 같아요."

바쁘게 살아온 올 한 해, 연말을 맞아 한국과 일본의 독특한 코믹 연극들이 관객들을 웃음 짓게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영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