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재정비 나선’ 대구FC, 코치진 구성 완료
입력 2014.12.03 (10:47) 수정 2014.12.03 (15:55) 연합뉴스
이영진(51) 감독을 신임 사령탑으로 영입한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리그) 대구FC가 손현준(42) 코치와 브라질 출신의 안드레(42) 코치를 영입하면서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손현준 코치는 2007∼2011년까지 대구에서 스카우트와 코치를 역임했고, 2012년부터 김해시청 수석코치로 활동하다가 대구로 다시 복귀하게 됐다.

또 2000년 K리그 도움왕 출신으로 안양LG(현 FC서울)에서 3년간 96경기를 뛰면서 18득점 27도움을 기록한 안드레 코치는 최근까지 브라질 프로리그 아틀레티쿠 브라간티누 클럽의 감독 대행을 맡다가 이 감독의 부름을 받고 팀에 합류했다.

이영진 감독은 "두 코치는 이미 안양LG 시절 코치와 선수로 발을 맞췄던 동반자"라며 "국내외 코치진의 조합으로 선수단의 조직력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 ‘재정비 나선’ 대구FC, 코치진 구성 완료
    • 입력 2014-12-03 10:47:27
    • 수정2014-12-03 15:55:11
    연합뉴스
이영진(51) 감독을 신임 사령탑으로 영입한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리그) 대구FC가 손현준(42) 코치와 브라질 출신의 안드레(42) 코치를 영입하면서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손현준 코치는 2007∼2011년까지 대구에서 스카우트와 코치를 역임했고, 2012년부터 김해시청 수석코치로 활동하다가 대구로 다시 복귀하게 됐다.

또 2000년 K리그 도움왕 출신으로 안양LG(현 FC서울)에서 3년간 96경기를 뛰면서 18득점 27도움을 기록한 안드레 코치는 최근까지 브라질 프로리그 아틀레티쿠 브라간티누 클럽의 감독 대행을 맡다가 이 감독의 부름을 받고 팀에 합류했다.

이영진 감독은 "두 코치는 이미 안양LG 시절 코치와 선수로 발을 맞췄던 동반자"라며 "국내외 코치진의 조합으로 선수단의 조직력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