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국가경쟁력 원천 지역 발전서 찾아야”
입력 2014.12.03 (11:39) 수정 2014.12.03 (14:22)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글로벌 경쟁을 이겨내고 국민행복 시대를 열기 위한 국가 경쟁력의 원천을 지역발전에서 찾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지역희망박람회에 참석해 미국 할리우드의 영화산업과 영국 런던의 금융산업처럼 지역의 경쟁력은 국가의 경쟁력이 된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모든 지자체가 각 지역의 특성과 여건을 기반으로 창의적인 발전을 이루고, 국가발전과 국민행복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시·군간 연계협력을 강화한 56개 지역행복 생활권과 지역특화발전 프로젝트 등 지역주도의 상향식 발전 전략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같은 배를 타고 있다는 마음으로 협력해 나가야만 한다며 내년부터는 지역 발전의 결실을 거둬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지역 발전을 가속화하기 위한 중점 과제들로 ▲지역단위 창조경제 지원 강화 ▲지역 인재양성 투자 강화 ▲생활밀착형 사업 역점 추진 등을 제시했습니다.
  • 박 대통령 “국가경쟁력 원천 지역 발전서 찾아야”
    • 입력 2014-12-03 11:39:22
    • 수정2014-12-03 14:22:16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글로벌 경쟁을 이겨내고 국민행복 시대를 열기 위한 국가 경쟁력의 원천을 지역발전에서 찾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지역희망박람회에 참석해 미국 할리우드의 영화산업과 영국 런던의 금융산업처럼 지역의 경쟁력은 국가의 경쟁력이 된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모든 지자체가 각 지역의 특성과 여건을 기반으로 창의적인 발전을 이루고, 국가발전과 국민행복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시·군간 연계협력을 강화한 56개 지역행복 생활권과 지역특화발전 프로젝트 등 지역주도의 상향식 발전 전략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같은 배를 타고 있다는 마음으로 협력해 나가야만 한다며 내년부터는 지역 발전의 결실을 거둬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지역 발전을 가속화하기 위한 중점 과제들로 ▲지역단위 창조경제 지원 강화 ▲지역 인재양성 투자 강화 ▲생활밀착형 사업 역점 추진 등을 제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