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잉주 총통, 국민당 주석직 사퇴…“선거 패배 책임”
입력 2014.12.03 (15:17) 수정 2014.12.03 (16:13) 국제
마잉주 타이완 총통이 오늘 집권 여당인 국민당 주석직에서 물러났습니다.

마 총통은 오늘 오후 국민당 중앙상무위원 회의에 앞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지난달 29일 실시된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국민당 주석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습니다.

마 총통은 "이번 선거 참패에 대해 당 주석으로서 부끄럽고 죄송한 마음"이라며 "선거에 책임지고 사퇴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로써 국민당은 내년 1월 신임 주석을 선출하기 전까지 타이완 부총통인 우둔이 부주석이 주석직을 대행하게 됩니다.

마 총통이 이끄는 국민당은 이번 선거에서 타이베이와 타이중 시를 포함해 직할시 6곳 중 5곳을 야권에 내주는 등 참패했으며, 이 여파로 장이화 행정원장을 비롯한 내각이 총사퇴했습니다.
  • 마잉주 총통, 국민당 주석직 사퇴…“선거 패배 책임”
    • 입력 2014-12-03 15:17:22
    • 수정2014-12-03 16:13:32
    국제
마잉주 타이완 총통이 오늘 집권 여당인 국민당 주석직에서 물러났습니다.

마 총통은 오늘 오후 국민당 중앙상무위원 회의에 앞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지난달 29일 실시된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국민당 주석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습니다.

마 총통은 "이번 선거 참패에 대해 당 주석으로서 부끄럽고 죄송한 마음"이라며 "선거에 책임지고 사퇴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로써 국민당은 내년 1월 신임 주석을 선출하기 전까지 타이완 부총통인 우둔이 부주석이 주석직을 대행하게 됩니다.

마 총통이 이끄는 국민당은 이번 선거에서 타이베이와 타이중 시를 포함해 직할시 6곳 중 5곳을 야권에 내주는 등 참패했으며, 이 여파로 장이화 행정원장을 비롯한 내각이 총사퇴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