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헬멧 쓰고 카트 타고…’ 야쿠르트 아줌마의 변신!
입력 2014.12.03 (19:11)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동네골목에서 노란 카트를 밀고 다니던 야쿠르트 아줌마들, 많이 만나보셨을 텐데요.

이달부터 헬멧을 쓴 채 최신형 전동카트를 타고 골목을 누비는 야쿠르트 아줌마들을 만날 수 있게 됩니다.

야쿠르트 아줌마들의 활동성과 편의성을 높여줄 신개념 전동카트를 전국적으로 선보이게 된 건데요.

COCO(Cold&Cool)라는 이름의 이 전동카트는 야쿠르트 아줌마가 발판 위에 탑승해 핸들로 방향을 조절하여 이동합니다.

하루 한번 충전으로 8시간 사용 가능하며 최대 시속 8km까지 속력을 낼 수 있어 언덕길이나 먼 거리 운행이 편해지게 됐는데요.

대신 원동기 면허증은 필수겠죠.

한국야쿠르트는 전국 300대의 신형 전동카트를 보급하고 내년까지 3천대로 늘릴 계획을 밝혔습니다.

스마트해진 야쿠르트 아줌마의 모습이 기대됩니다.

  • ‘헬멧 쓰고 카트 타고…’ 야쿠르트 아줌마의 변신!
    • 입력 2014-12-03 19:11:40
    Go!현장
동네골목에서 노란 카트를 밀고 다니던 야쿠르트 아줌마들, 많이 만나보셨을 텐데요.

이달부터 헬멧을 쓴 채 최신형 전동카트를 타고 골목을 누비는 야쿠르트 아줌마들을 만날 수 있게 됩니다.

야쿠르트 아줌마들의 활동성과 편의성을 높여줄 신개념 전동카트를 전국적으로 선보이게 된 건데요.

COCO(Cold&Cool)라는 이름의 이 전동카트는 야쿠르트 아줌마가 발판 위에 탑승해 핸들로 방향을 조절하여 이동합니다.

하루 한번 충전으로 8시간 사용 가능하며 최대 시속 8km까지 속력을 낼 수 있어 언덕길이나 먼 거리 운행이 편해지게 됐는데요.

대신 원동기 면허증은 필수겠죠.

한국야쿠르트는 전국 300대의 신형 전동카트를 보급하고 내년까지 3천대로 늘릴 계획을 밝혔습니다.

스마트해진 야쿠르트 아줌마의 모습이 기대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