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대 부자 가문 지분 가치, 주가 하락에도 16%↑
입력 2014.12.11 (11:12) 수정 2014.12.11 (15:18) 경제
올해 들어 주가는 내려갔지만 국내 30대 부자 가문 대주주 일가의 주식 가치는 15조 원 이상 증가해 지난해보다 16%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 스코어는 국내 30대 부자 가문 일가의 보유 지분 가치가 111조7천300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범 삼성가가 27조6천억 원으로 가장 높았고 범 현대가가 17조4천억 원, 범 LG가가 10조 원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지분을 가진 30대 부자 가문의 구성원은 720여 명으로 1인당 평균 천530억 원어치 주식을 보유했습니다.

지분 가치 증가액은 범 삼성가가 6조 천8백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아모레가가 4조4천4백억 원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 30대 부자 가문 지분 가치, 주가 하락에도 16%↑
    • 입력 2014-12-11 11:12:43
    • 수정2014-12-11 15:18:11
    경제
올해 들어 주가는 내려갔지만 국내 30대 부자 가문 대주주 일가의 주식 가치는 15조 원 이상 증가해 지난해보다 16%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 스코어는 국내 30대 부자 가문 일가의 보유 지분 가치가 111조7천300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범 삼성가가 27조6천억 원으로 가장 높았고 범 현대가가 17조4천억 원, 범 LG가가 10조 원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지분을 가진 30대 부자 가문의 구성원은 720여 명으로 1인당 평균 천530억 원어치 주식을 보유했습니다.

지분 가치 증가액은 범 삼성가가 6조 천8백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아모레가가 4조4천4백억 원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