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천 주변 추가 수색작업 벌이는 경찰
입력 2014.12.11 (16:32) 수정 2014.12.12 (09:00) 포토뉴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토막시신 추가 수색 작업 벌이는 경찰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수원천, 불안한 산책길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한 시민이 산책을 하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 수원천 주변 추가 수색작업 벌이는 경찰
    • 입력 2014-12-11 16:32:03
    • 수정2014-12-12 09:00:06
    포토뉴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11일 오후 토막시신 일부가 든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 4개가 추가로 발견된 경기도 수원시 수원천 주변에서 경찰 병력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수원 팔달산 '장기 없는' 토막시신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수원시 팔달구 매교동 수원천 매세교와 세천교 사이 나무에서 인체로 보이는 살점이 든 검은색 비닐봉지를 발견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