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아세안 미래비전 성명…2020년 교역 2천억 달러
입력 2014.12.12 (17:02) 수정 2014.12.12 (17:4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미래 비전 공동 성명을 채택하고 오늘 폐막됐습니다.

우리나라와 아세안은 한-아세안 FTA추가 자유화를 통해 2020년까지 교역 규모를 대폭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송창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아세안 정상은 FTA 활용을 최대화하고 오는 2020년까지 교역규모를 2천억 달러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과 아세안 정상들은 두차례 정상회의를 통해 한-아세안 전략적 동반자관계의 미래 비전에 관한 공동 성명을 채택했습니다.

양측은 우선 아세안 경제공동체 출범이 세계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데 인식을 같이하고 경제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2015년까지 한-아세안 FTA 추가 자유화 등을 통해 현재 1350억달러의 교역규모를 2020년 2천억 달러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양측은 또 조속한 북한 비핵화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

특히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와 9.19 공동성명을 완전히 이행할 것을 촉구하고, 한반도 신뢰프로세스 등 우리의 외교정책에 대한 지지도 거듭 확인했습니다.

또 새마을 운동 등 우리의 개발 경험 공유를 통해 아세안의 개발 격차를 줄이는데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사회문화 분야에서는 2017년 아세안 문화원 건립과 비자 절차 간소화 등을 통해 인적·문화적 교류를 대폭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 한-아세안 미래비전 성명…2020년 교역 2천억 달러
    • 입력 2014-12-12 17:04:31
    • 수정2014-12-12 17:40:30
    뉴스 5
<앵커 멘트>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미래 비전 공동 성명을 채택하고 오늘 폐막됐습니다.

우리나라와 아세안은 한-아세안 FTA추가 자유화를 통해 2020년까지 교역 규모를 대폭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송창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아세안 정상은 FTA 활용을 최대화하고 오는 2020년까지 교역규모를 2천억 달러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과 아세안 정상들은 두차례 정상회의를 통해 한-아세안 전략적 동반자관계의 미래 비전에 관한 공동 성명을 채택했습니다.

양측은 우선 아세안 경제공동체 출범이 세계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데 인식을 같이하고 경제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2015년까지 한-아세안 FTA 추가 자유화 등을 통해 현재 1350억달러의 교역규모를 2020년 2천억 달러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양측은 또 조속한 북한 비핵화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

특히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와 9.19 공동성명을 완전히 이행할 것을 촉구하고, 한반도 신뢰프로세스 등 우리의 외교정책에 대한 지지도 거듭 확인했습니다.

또 새마을 운동 등 우리의 개발 경험 공유를 통해 아세안의 개발 격차를 줄이는데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사회문화 분야에서는 2017년 아세안 문화원 건립과 비자 절차 간소화 등을 통해 인적·문화적 교류를 대폭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