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올해의 한자 세(稅)…17년만 소비세 인상 반영
입력 2014.12.12 (22:41) 국제
일본에서 올해를 상징하는 한자에 세금 '세(稅)'가 선정됐습니다.

일본한자능력검정협회는 의견 공모 결과 전체 16만 7천6백여 표 가운데 '세금 세'가 8천6백여 표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올해 일본 소비세율이 17년 만에 5%에서 8%로 인상되면서 가계 부담이 증가하는 등 국민들이 세금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됐기 때문이라고 협회는 분석했습니다.
  • 일본 올해의 한자 세(稅)…17년만 소비세 인상 반영
    • 입력 2014-12-12 22:41:16
    국제
일본에서 올해를 상징하는 한자에 세금 '세(稅)'가 선정됐습니다.

일본한자능력검정협회는 의견 공모 결과 전체 16만 7천6백여 표 가운데 '세금 세'가 8천6백여 표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올해 일본 소비세율이 17년 만에 5%에서 8%로 인상되면서 가계 부담이 증가하는 등 국민들이 세금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됐기 때문이라고 협회는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