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합진보당 가처분·가압류 조치 완료…실효성은 얼마나?
입력 2014.12.21 (07:02) 수정 2014.12.21 (14:18) 일요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앙 선관위가 통합진보당의 남은 재산을 환수하기 위해 가처분, 가압류 신청을 완료했습니다.

본격적인 재산환수 절차에 들어갔지만 얼마나 환수될지는 미지숩니다.

김지숙 기자입니다.

<리포트>

해산된 통합진보당 당사 문이 굳게 닫혀있습니다.

국회 당 사무실 등도 대부분 잠겨있고, 짐 정리를 하는 곳도 있습니다.

<녹취> 통합진보당 의원실 직원 : (오늘은 어떻게 나오셨어요?) "정리를 해야되니까요."

현재, 통합진보당의 재산은 모두 압류된 상황.

지난 3년간 통합진보당에 지급된 국고보조금 등만 160억 원을 훌쩍 넘습니다.

그러나 통합진보당이 지난 6월 신고한 재산은 현금과 예금 18억 3600만 원, 비품 2억 6천만원, 시도당 건물 600만원 등 모두 21억 여원.

그나마 채무를 제외하면 13억 5900만 원 수준입니다.

하지만 이것도 반년전 신고인만큼 상당 부분 줄어들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의원들의 후원금은 얼마가 남아있는지 파악조차 되지 않습니다.

이에 대해 구통합진보당측은 남은 재산에 대해 밝히길 거부했습니다.

선관위는 통합진보당이 헌재 선고 이전에 허위로 돈을 썼는지에 대해서도 면밀하게 들여다볼 방침입니다.

<녹취> 장재영(선관위 법제과장) : "그 내역이 가짜라면 그 부분 대해서는 정상적 지출 아니기 때문에 환수 대상이 되겠죠. 진정한 채무였다라고 하면 인정이 될겁니다."

선관위는 통합진보당에 국고보조금 지출 내역을 오는 29일까지 보고하고 남은 재산에 대해서도 14일 이내 회계보고를 하도록 했습니다. .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 통합진보당 가처분·가압류 조치 완료…실효성은 얼마나?
    • 입력 2014-12-21 07:03:46
    • 수정2014-12-21 14:18:37
    일요뉴스타임
<앵커 멘트>

중앙 선관위가 통합진보당의 남은 재산을 환수하기 위해 가처분, 가압류 신청을 완료했습니다.

본격적인 재산환수 절차에 들어갔지만 얼마나 환수될지는 미지숩니다.

김지숙 기자입니다.

<리포트>

해산된 통합진보당 당사 문이 굳게 닫혀있습니다.

국회 당 사무실 등도 대부분 잠겨있고, 짐 정리를 하는 곳도 있습니다.

<녹취> 통합진보당 의원실 직원 : (오늘은 어떻게 나오셨어요?) "정리를 해야되니까요."

현재, 통합진보당의 재산은 모두 압류된 상황.

지난 3년간 통합진보당에 지급된 국고보조금 등만 160억 원을 훌쩍 넘습니다.

그러나 통합진보당이 지난 6월 신고한 재산은 현금과 예금 18억 3600만 원, 비품 2억 6천만원, 시도당 건물 600만원 등 모두 21억 여원.

그나마 채무를 제외하면 13억 5900만 원 수준입니다.

하지만 이것도 반년전 신고인만큼 상당 부분 줄어들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의원들의 후원금은 얼마가 남아있는지 파악조차 되지 않습니다.

이에 대해 구통합진보당측은 남은 재산에 대해 밝히길 거부했습니다.

선관위는 통합진보당이 헌재 선고 이전에 허위로 돈을 썼는지에 대해서도 면밀하게 들여다볼 방침입니다.

<녹취> 장재영(선관위 법제과장) : "그 내역이 가짜라면 그 부분 대해서는 정상적 지출 아니기 때문에 환수 대상이 되겠죠. 진정한 채무였다라고 하면 인정이 될겁니다."

선관위는 통합진보당에 국고보조금 지출 내역을 오는 29일까지 보고하고 남은 재산에 대해서도 14일 이내 회계보고를 하도록 했습니다. .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일요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