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시아, 남북한 초청…남북 정상 조우하나?
입력 2014.12.21 (07:05) 수정 2014.12.21 (14:18) 일요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내년 2차 대전 승전 기념식에 박근혜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위원장을 초청했습니다.

박 대통령이 방문 여부를 검토하고 있어 러시아에서 남북 정상의 만남이 성사될 지 주목됩니다.

송창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러시아가 내년 5월 9일 모스크바에서 열리는 2차대전 승전 70주년 기념식에 남북한 등 50여 국가 정상들을 초청했습니다.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의 일정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참석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푸틴 대통령이 방한해 러시아 방문을 요청한 만큼, 이번 방문을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위원장이 방문을 결정하면 2011년 집권 이후 첫 해외 방문으로,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질 것으로 보입니다.

러시아는 회담에서 북한을 거쳐 한국까지 이어지는 가스관 설치 사업에 대한 협력을, 북한은 유엔 인권결의안과 핵 문제에 대한 러시아의 지지를 요청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녹취>김용현(동국대 북한학과 교수) : "방러를 통해서 중국 지도부를 압박하고 김정은 제1위원장이 외교적으로 몰려있는 현재의 상황을 돌파하는 그런 차원의 외교행보라고 볼수 있겠습니다."

남북 정상이 동시에 방문하면 러시아에서 만날 기회가 생길 수 있지만 김정은이 단독 방문을 고집할 가능성이 있어 성사 여부는 아직 불투명합니다.

지난 2005년 기념식엔 당시 노무현 대통령 등 한미중일 정상이 참석했지만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불참했습니다.

KBS뉴스 송창언입니다.
  • 러시아, 남북한 초청…남북 정상 조우하나?
    • 입력 2014-12-21 07:06:48
    • 수정2014-12-21 14:18:37
    일요뉴스타임
<앵커멘트>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내년 2차 대전 승전 기념식에 박근혜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위원장을 초청했습니다.

박 대통령이 방문 여부를 검토하고 있어 러시아에서 남북 정상의 만남이 성사될 지 주목됩니다.

송창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러시아가 내년 5월 9일 모스크바에서 열리는 2차대전 승전 70주년 기념식에 남북한 등 50여 국가 정상들을 초청했습니다.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의 일정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참석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푸틴 대통령이 방한해 러시아 방문을 요청한 만큼, 이번 방문을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위원장이 방문을 결정하면 2011년 집권 이후 첫 해외 방문으로,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질 것으로 보입니다.

러시아는 회담에서 북한을 거쳐 한국까지 이어지는 가스관 설치 사업에 대한 협력을, 북한은 유엔 인권결의안과 핵 문제에 대한 러시아의 지지를 요청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녹취>김용현(동국대 북한학과 교수) : "방러를 통해서 중국 지도부를 압박하고 김정은 제1위원장이 외교적으로 몰려있는 현재의 상황을 돌파하는 그런 차원의 외교행보라고 볼수 있겠습니다."

남북 정상이 동시에 방문하면 러시아에서 만날 기회가 생길 수 있지만 김정은이 단독 방문을 고집할 가능성이 있어 성사 여부는 아직 불투명합니다.

지난 2005년 기념식엔 당시 노무현 대통령 등 한미중일 정상이 참석했지만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불참했습니다.

KBS뉴스 송창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일요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